태그 : 비스위트온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딸기딸기 레볼루션♡ - 홍대 Be Sweet On

바야흐로 딸기의 계절! 이럴 때 계절한정 메뉴가 나오지 않는다면 그 아쉬움을 달랠 길이 없겠죠. 이때 생각나는 것이라면 딸기를 이용한 디저트겠지만 딸기에이드라는 생각지도 못한 복병(?)을 만나서 환호성을 질렀습니다. 딸기 에이드 만세! 이 날은 당연하다면 당연하게도 모두가 딸기에이드 위드 소르베.(6300원) 나중에 합류한 또 한 사람 역시 딸기에이드만...

귀여운 티포트에 따끈따끈한 밀크티 - 홍대 Be Sweet On

최근 날씨도 추워지고 해서인지 마침내 핫 밀크티가 메뉴에 추가되었습니다. 한동안 메뉴 추가가 없어서 자주 가는 입장에서는 약간 심통이 나고 있었는데(어?) 새로운 전력이 합류해서 반가워요. 이 티포트는 예전에 홍차를 마셨을 때 봤던 그거 같은데, 티포트 쪽은 그렇다 치고 컵 쪽이 꽤나 귀엽습니다.차를 우려먹을 일이 없는 제 입장에서는 이 컵만 하나 어디...

오늘의 홍대, Be Sweet On

제목에 '오늘의...'라고 붙여놨지만 실은 오늘은 아니고 계속 골골대면서 누워있다 보니 그냥 기분 내보고 싶어서.(어제부터 앓아누워있었던 사람) 최근에 가서 들은 폭탄소식, 사장님께서 말씀하시길 2호점을 내신다고 합니다. 같이 간 일행 모두 놀라고 말았어요. '아니, 2호점이라고요!?' 뭔가 기습당한 느낌인데, 그것도 바로 길건너의 a Cafe 2층에 ...

AOC 버터 버전의 타르트 타탄 - 홍대 Be Sweet On

간만에 Be Sweet On. 대뜸 크고 아름다운 타탄 이야기부터 하자면, 오픈 때부터 꽤나 많이 다녔음에도 불구하고 2천원이 더 비싼(10900원!) AOC 버터 버전은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었습니다. 이곳의 타르트 타탄은 좋아하지만 AOC 버터 버전이 딱히 '이럴수가!'하는 느낌으로 엄청 맛있어질 것 같지는 않아서. 하지만 왠지 한번쯤 먹어보자 하는...

티라미스는 포장도 됩니다 - 홍대 Be Sweet On

요즘은 한동안 못가본 Be Sweet On. 예전 사진 정리하다 보니 티라미스 포장을 찍어둔게 있어서 슥슥. 최근에는 위의 장식 초콜릿이 요렇게 돌돌 말린 형태로 돌아왔지만 그 전까지 한동안,이런 형태를 띄고 있었던 적이 있었죠. 뭔가 죠스가 연상되는 스타일이라고나 할까? 개인적으론 동글동글 말아둔 것이 좋았기 때문에 다시 돌아온 것은 대환영. 나중에 ...

이것은 나의 업보인가? 홍대 Be Sweet On의 관성

너무 자주 가는 것 같다는 소리를 듣고 포스팅을 좀 자제하고 있는 Be Sweet On이지만 실제로는 꼬박꼬박 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사실 매번 홍대 나갈 때마다 여기만 가는 것도 아니고, 당연하지만 안 가는 때도 있고, 좀 더 새로운 곳을 가고 싶은 욕구로 여기저기 다녀보는 일도, 한동안 안갔던 곳을 다시 찾아보는 일도 물론 있어요. 그런데도 이상하게...

신메뉴 크렘 단쥬 제2형태 시식 + 싹쓸이 - 홍대 Be Sweet On

간만에(?) Be Sweet On. 지난번에 신메뉴로 등록될 예정인 크렘 단쥬를 시식했었죠. 그때 정말 너무너무 맛있어서 빨리 정식메뉴로 등록되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아직도 등록 안 됐어요. 참고로 이 포스팅은 다녀온지 좀 되는 것인데 그 후에도 아직 등록되지 않은 것을 확인;이번에는 지난번하고 좀 다른 느낌의, 일단 사이즈부터 아담 사이즈가 된...

티라미스와 도너츠, 이상과 현실의 괴리?

내가 만약 홍대에 살았고 주머니 사정이 매우 두둑했다면, 매일매일 집에서 넷북을 들고 나가서...이런 카페에서 우아하게 책도 보고, 넷북도 펴놓고 인터넷도 좀 하고, 글도 좀 쓰면서 가볍게 커피 한잔 즐겨주시는 여유를 보이거나...이런 카페로 슥슥 올라가서...이런 흐뭇한 자리를 차지하고 뒹굴뒹굴거리면서 역시 천원 내면 리필해주는 커피를 즐겨주시거나.....

행복한 맛의 신제품(예정) 크렘 단쥬 시식 - Be Sweet On

비오는 날의 홍대 Be Sweet On. 간만에 홍대에 사시는 L모님과 만나기 위해 나갔다가, 여기도 소개시켜드릴 겸 해서 함께 왔습니다. 몇주간 사장님 못보다가 간만에 사장님 본 날.평일인데다 비는 추적추적 내리고, 막 개장시간에 쳐들어가서 사람은 안쪽에 한팀 뿐. 시간 좀 지나니 하나하나 손님들이 들어왔습니다만^^;비 오는 정경을 찰칵. 비 오는 거...

티라미스부터 타르트 타탄까지 - 홍대 Be Sweet On

간만에 여럿이서 우르르, Be Sweet On으로 몰려갔습니다. 요즘 항상 두 명, 아니면 세 명이서만 갔기 때문에 이번에는 다양한 메뉴를 공략할 수 있는 기회+_+ 이런 기회를 놓칠쏘냐. 또한 평소에는 잘 안먹는 메뉴도 얼마든지 공략할 수 있다! 다만 이 날은 주말이고 사람이 많고 친숙한 사장님은 안 계시고 서빙하는 아가씨께서는 실수를 몇 번 해주셔서...
1 2 3 4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