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비스위트온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가로수길] 떼오레, 타르트타탄이 너무 예쁘다 '라 뽐므'

가로수길의 디저트 카페 라 뽐므. 오랜만의 방문입니다. 좋아하는 가게지만 가로수길이 너무 멀어서 갈일이 좀처럼 없어요. 흑흑.가게 내부. 디저트 카페로서는 넓은 가게입니다. 테이블은 작은 2인석부터 단체석까지 다양함.이 날은 일본여행 때 부탁받은 물품을 지인에게 전달하는 날이기도 했는데, 그 물품은 바로 트래블러스 노트 도쿄역 에디션 한정판이었습니다. ...

[가로수길] 여전히 맛있는 디저트 카페 '라 뽐므'

가로수길의 디저트 카페 라 뽐므. 두 번째 방문입니다. 한때 단골이었던 홍대 비스위트온의 가로수길 분점처럼 시작한 가게. 그런데 지금은 사장님들이 비스위트온 쪽은 완전히 다른 분에게 넘기고 이쪽으로 다 옮겨오셨으니 분점이라고 볼 수는 없고, 그냥 몇몇 메뉴들을 공유하는 별개의 가게라고 봐야할 겁니다.가게 내부. 디저트 카페로서는 넓은 가게입니다. 테이블...

[가로수길] 프로마주 크뤼와 유기농 센차 '라 뽐므'

가로수길의 디저트 카페 라 뽐므. 한때 단골이었던 홍대 비스위트온의 가로수길 분점처럼 시작한 가게. 그런데 지금은 사장님들이 비스위트온 쪽은 완전히 다른 분에게 넘기고 이쪽으로 다 옮겨오셨으니 분점이라고 볼 수는 없고, 그냥 몇몇 메뉴들을 공유하는 별개의 가게라고 봐야할 것 같네요. 비스위트온 쪽의 인기 메뉴는 이쪽에도 있지만 그 외의 신메뉴는 이쪽에만...

[홍대] 크고 아름다운 말차빙수 'Be Sweet On'

간만에 홍대 Be Sweet On. 여름도 됐고 날도 덥고 사방팔방에서 빙수를 팔고 있는 상황이니 말차빙수 한번 먹어주러 갔습니다.올 여름에도 여전히 크고 아름답다... 고 말하고 싶지만 여름 전용 메뉴가 아니라 사시사철 메뉴가 된지 오래다 보니 그냥 항상 여전하다, 고 말하는 쪽이 맞을 것 같은 말차빙수. (18000원) 매년 한결같음이 좋습니다. 이...

[홍대] 말차빙수와 달달한 것들 'Be Sweet On'

간만에 홍대 be Sweet On의 말차빙수. 날도 더워지고 여기저기서 빙수 붐이 폭발하고 있으니 어찌 이걸 먹지 않을손가. 딱히 여름만이 아니라 사시사철 하고 있지만(...) 저로서는 추운 계절에는 좀처럼 먹을 엄두고 안나는 크고 아름다운 말차빙수. 여전히 으리으리한 자태를 뽐내는군요. 그동안 가격도 꾸준히 올라서 17800원이 되어서 2인용 세트 구...

[홍대] 이 달달하고 괘씸한 것들 'Be Sweet On'

간만에 홍대 be Sweet On. 요즘 밤에 갔다가 자리가 없어서 발길을 돌린 적이 한번 있었는데, 이번에는 평일 낮에 쳐들어가니 한적해서 큼지막한 테이블을 잡고 앉을 수 있었어요. 여유 있는 자리는 역시 좋구나.일 때문에 모인 사람들끼리인지라 이런저런 서류도 늘어놔야했기 때문에 넓은 테이블이 정말로 Good. 요건 애플티. (1인팟 6800원)카페 ...

[홍대] 오페라와 티라미스 'Be Sweet On'

한동안 왠지 비스윗온에 가면 말차빙수를 먹어야만 할 것 같은 기분에 시달렸지만(여름에 더울 때 낮에 가보면 나 빼고 주변 테이블은 죄다 말차빙수를 먹고 있었으니!) 이제 여름의 끝이라서... 라기보다는 배가 불러서 말차빙수는 못먹고 케익과 음료만 간단하게 먹고 왔습니다^^;오페라. (6300원) 진하고 촉촉한, 그리고 층층이 쌓인 초콜릿 케익이 참 좋은...

[홍대] 말차빙수는 크고 아름다워 'Be Sweet On'

오랜만에 홍대 Be Sweet On. 요즘 들어서 요상하게 갈때마다 웨이팅 쩌는 상황이 반복되어서 한참 못가다가 '그래도 말차빙수는 먹어야 하는데;ㅁ;'하고 갔더니 간만에 자리가 나서 돌입.말차빙수(17800원, 2인 기준 세트로 나옴)는 올해도 여전히 크고 아름답습니다. 워낙 인기 메뉴라 여름만이 아니고 사시사철 팔고 있긴 하지만요. 1인 1메뉴가 원...

쇼콜라 오랑쥬, 트로피칼 크림슨 '홍대 Be Sweet On'

간만에 홍대 Be Sweet On. 원래 신메뉴 먹고 오자마자 포스팅하려고 했던 계획이 있었던 것도 같은데 차일피일 미루다 보니 사진이 좀 쌓여서 정리하다 보니 또 시간이... 아아, 이 무슨 의미없는 연쇄.꾸준하게 좋아하는 메뉴 레몬에이드. (6800원) 계절 메뉴로 딸기에이드가 나오고, 예전에 키위에이드가 있었다가 사라진 후로는 레몬에이드와 오렌지에...

부활한 크렘단쥬와 카페에서 숙제하는 초등학생

요즘 빠져 있는 Be Sweet On의 그린티 라떼. 노리다케 컵이 귀여워서 하나 갖고 싶은데 컵 하나에 5만원을 쓸 재력은 없으니 그저 슬퍼하는 중입니다. 흑흑. 컵은 좋지만 컵덕질은 가난한 서민형 컵덕질(?)만 하는지라 저런 비싼 컵은 너무 눈이 부셔서 바라볼 수밖에 없어요.개인적으론 아이스 그린티 라떼를 더 좋아하지만 날씨가 춥다 보니 막 들어갔을...
1 2 3 4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