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전송용 비싼 USB 케이블 샀다! 벨킨 썬더볼트3


생전 처음으로 비-싼 USB 케이블을 샀습니다. 벨킨 썬더볼트3 C 타입 F2CD081bt1M 케이블. 1미터 짜리 USB-C to C 케이블 주제에 가격이 3만원이 훌쩍 넘는 녀석입니다. 다이소에서 파는 USB-C to C 케이블이 3000원이란걸 감안하면 대략 11배에 달하는 고가품이에요.


갑자기 이런 걸 사게 된 이유는 데이터 전송 때문입니다.

저는 외장 SSD를 쓰고 있는데, 데스크탑의 파일을 쉴드TV에 적용할 때 쓰기 때문에 꽤 데이터 이동이 잦은 편이에요. 그런데 일반 USB-C 케이블로는 데이터 전송 속도가 정말 안 나오더군요. 그래서 데이터 전송 속도가 빠른 케이블이 뭐가 있나 질문해보니 다들 애플 썬더볼트3 아니면 벨킨 썬더볼트3 케이블을 추천했습니다.




박스 구성품은 심플합니다. 비싸긴 해봤자 그래봤자 1미터 짜리 USB-C to C 케이블인걸요. 별거 없는 게 당연하죠.

비싼 만큼 저렴한 물건에는 기대할 수 없는 2년 무상 AS가 됩니다. USB-C to C 케이블 주제에!

그리고 추천해주신 분들 말로는 꽤 튼튼하기로 이름났다는군요. 제품을 보면 확실히 좀 튼실한 느낌이 듭니다.


샌디스크 외장 SSD에는 번들 USB-C to C 케이블이 들어있습니다. 제가 굳이 비싼 데이터 전송용 케이블을 사게 된 이유가 바로 이 녀석이에요.

다이소제건 삼성 정품 케이블이건 데이터 전송 속도는 30~50MB/s 정도로 정말 느리게 나옵니다. 그런데 이 번들 케이블로 연결하면 220~250MB/s 정도가 나와요. 차원이 다른 속도죠. 한번 이 고속 전송의 맛을 알게 되니 느려터진 전송 속도에는 만족할 수 없게 되었는데... 문제는 이 번들 케이블이 굉장히 짧다는 점입니다. 짧아도 너무 짧아서 외장 SSD를 데스크탑 전면부에 연결하면 데롱데롱 매달릴 정도에요.

그래서 혹시 저게 고장날 경우도 대비하고 싶었고, 또 이것저것 연결해서 데이터 전송하려면 아무리 그래도 1미터 이상은 되는 케이블이 있어야 되겠다는 생각도 비-싼 벨킨 케이블을 지른 거죠.


지름의 결과는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외장 SSD 번들 케이블과 대등한 데이터 전송 속도가 나와주는군요. 폰에다 동영상 파일 넣을 때도 답답함이 많이 줄었어요.




덧글

  • 이젤론 2020/06/19 18:34 # 답글

    이제는 케이블도 고오급 시대. ㅠㅠ
  • 로오나 2020/07/17 02:50 #

    근데 제가 손을 안댔을 뿐이지 고오급 케이블의 시대는 이미 오래 전에...
  • YGG 2020/07/02 22:38 # 삭제 답글

    폰 전송속도가 빨라지는 건 신기하네요
    갤럭시 s9 사용하면서 전송속도가 100MB/s도 안 나오길래 불평한 적이 있었는데, 갤럭시 번들 케이블의 전송속도가 떨어졌었나 봅니다
  • 로오나 2020/07/17 02:51 #

    번들 케이블의 속도가 떨어진다... 기보다는 고오급 케이블이 아니면 그냥 다 느립니다; 데이터 전송 속도는 정말 스펙되는 포트와 케이블 두가지가 갖춰져야만 빠르더군요. S9도 이미 내장 스토리지가 UFS 2.0이었고, USB-C 포트였으니 느릴 이유는 정말로 케이블뿐이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