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X와 아이폰8, 8+ 발표


애플이 신형 아이폰들을 발표했습니다. 역시나 사전에 죄다 유출되던 내용들이라 하이라이트 스포일러 다 보고 본편 보는 기분이긴 합니다.


아이폰X, 아이폰8, 아이폰8+ 3기종의 스펙 시트.


일단 정식 넘버링 후속기인 일단 아이폰8과 8+는 아무리 봐도 7S 정도로 명명되었어야 할 것 같은 옆그레이드 모델들이고, 진짜 주인공은 아이폰X였습니다. 10주년 기념모델이라 아이폰10이라는 의미의 X라는데, 버젓이 아이폰8도 같이 내놓다 보니 대체 다음 세대의 넘버링은 어떻게 될지 혼란스럽습니다. 설마 다음 세대 아이폰부터는 X-2, X-3 뭐 이런 식으로 부를 생각인 건 아닐 거고, 아마도 계속 아이폰X라는 명칭을 유지하면서 년도 붙여서 부르게 되지 않을까 싶은데...

아이폰X에 대한 개인적인 첫인상은... M자 탈모 디스플레이가 정말 강렬하다는 것이었습니다. 사실 저거 때문에 잠시동안 다른건 아무것도 눈에 안들어올 정도였어요.


애플이 마침내 LCD가 아닌 OLED를 채택하더니만 LCD일 때는 못했을 독특한 선택을 했습니다. 보통은 그냥 위쪽을 베젤로 채워놓을텐데, 전면 카메라와 센서가 들어갈 부분만 빼고 디스플레이로 채워버린 것이죠. 안드로이드 측의 트렌드인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상당히 괴상한 방식으로 따라간 셈인데 아무리 봐도 디자인적으로 좋은 선택 같지는 않습니다. 다만 실물 핸즈온 샷들을 보면 랜더링 이미지를 보고 느꼈을 때보다는 위화감이 덜하긴 하군요.

M자 탈모 디스플레이의 정식 명칙은 슈퍼 레티나 디스플레이인데, 이렇게나 거창한 이름에 비해서 스펙적으로는 전혀 대단하지 않습니다. 아이폰이 처음 레티나 디스플레이라는 명칭을 썼을 당시에 아이폰의 고해상도는 혁신적이었습니다만, 이 슈퍼 레티나 디스플레이는 5.8인치 2436 x 1125 해상도도, 458ppi라는 픽셀 밀도도 경쟁기종들에 뒤쳐지는 수준에 머물러 있습니다. 물론 아이폰만을 기준으로 보면 상당히 유의미한 상향입니다만.


어쨌거나 OELD를 탑재하면서 M자 탈모 디스플레이라는 개성적인 형태로 나올 수도 있었고, 기존 아이폰 대비 베젤이 확 줄어든 풀비전 디스플레이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로 인해 2가지 크나큰 변경점이 발생합니다.

첫번째는 물론 홈버튼이 사라졌다는 겁니다. 이건 어떤 의미에서는 3.5mm 이어폰 단자가 사라진 것 이상으로 충격적입니다. 달칵 눌리는 구조 대신 탭틱 엔진을 넣으면서까지 '물리적으로 누르는 느낌을 유지하던' 홈버튼을 완전히 없애버린 겁니다. 심지어 안드로이드 진영처럼 소프트 키로 대체한 것도 아니고 하단 스와이프 업으로 이를 대체하는 식으로 조작법 자체를 바꿔버렸습니다.

두번째는 홈버튼 삭제로 인해서 자연스럽게 터치ID도 사라졌다는 겁니다. 애플은 경쟁사들처럼 지문센서를 뒷면으로 옮기는 대신 아예 없어버리고 대신 안면인식 기술을 도입한 페이스ID로 대체해버렸습니다. 도트 프로젝트와 적외선 카메라, 그리고 일반 카메라 등등을 조합했기에 사진을 갖다댄다고 인식되는 것을 피할 수 있으며 딱히 밝은 상황에서만 쓸 수 있는 것도 아니라고 합니다. 애플은 이 페이스ID가 터지ID보다 훨씬 안전하다고 말하고 있고, 핸즈온 영상들을 보면 인식 속도는 무척 빨라보입니다. 다만 정작 키노트 때 시연하다가 인식에 실패했던 점을 생각하면 퀄리티 문제는 직접 나와서 사용 데이터가 많이 모여봐야 평가가 확실해질 듯 합니다.


디자인적으로는 전면부의 변화가 더 두드러지지만, 후면부 역시 유리 소재로 회귀하는 큰 변화가 있었습니다. 듀얼 카메라는 전세대까지도 디자인적으로 별로 잘 처리하지 못했다는 느낌이었는데 이번에는 더 악화된 느낌이군요. 애플도 삼성도 듀얼 카메라의 디자인적 처리 면에서는 영 좋은 답을 찾지 못한다는 느낌이고, 이 문제에 한해서는 LG의 V30이 가장 나아 보입니다.


기본 스펙에서 또 눈에 띄는 부분은 아이폰8, 8+와 동일하게 들어간 A11 칩셋입니다. 전세대까지 싱글 코어 성능에서 경쟁사를 압도하는 대신 코어수가 적은 방식이었는데, 이번에는 2개의 퍼포먼스 코어 + 4개의 저전력 코어로 구성된 헥사코어 구성입니다. 현재 나온 벤치 데이터를 보면 싱글 성능에서 압도적인 것은 물론이고 멀티 성능에서조차도 경쟁사들을 압도하는 수치가 나왔습니다. 좀 더 힘내봐라, 삼성하고 퀄컴 이놈들아ㅠㅠ


듀얼 카메라 역시 전세대보다 업그레이드되었습니다. 망원 렌즈가 전세대 F2.8 -> F2.4로 좀 더 밝아졌고 (갤럭시 노트8의 망원 카메라와 같은 수치입니다) 양쪽 카메라 모두에 OIS가 탑재되었습니다. 그리고 아이폰8+ 에는 망원 카메라에 OIS를 안넣음으로써 제대로 된 성능향상을 체감하고 싶은 사람은 아이폰X를 선택할 이유를 만들어놓았습니다.

카메라에 대해서는 망원 쪽은 확실하게 향상된 모습입니다만, 광각 카메라 쪽은 어떤지 모르겠군요. 아이폰 카메라의 센서 크기가 플래그쉽 폰 중에서 작은 축에 들었기 때문에 물리적 한계가 뚜렷했는데 이번에도 이걸 유지했을지 아니면 키웠을지...


그외에는 삼성은 벌써 몇년 전부터 도입했던 고속 충전과 무선 충전이 마침내 도입되었습니다. 전년도에 방수방진 도입하면서도 이건 도입 안하는걸 보면서 정말 징하다고 생각했는데 이제야 도입하는군요. 그것도 둘을 같이... 어쨌든 무선충전은 한번 쓰기 시작하면 유선 충전으로 돌아가기 싫을 정도로 편한 기능인지라 사용성 면에서 정말 유의미한 개선이라고 봅니다.

그리고 충전 부분에 대해서 애플은 정말 애플다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무선 충전기가 별매인 것은 이해가 가는 부분이지만 동봉된 유선 충전기는 고속 충전 기능조차 지원하지 않습니다. 고속 충전을 하고 싶으면 고속 충전기를 별매해야 하고 무선 충전하고 싶으면 무선 충전기도 별매해야 하고... 기본 모델 999달러부터 시작하는 후덜덜한 고가의 기기임에도 이렇다니 최근 팀 쿡의 '우리 제품은 마진 적다'는 발언이 생각나며 웃음이 나오는군요.


무선 충전 액세서리로는 에어파워라는, 3개 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물건이 나오는데 이건 꽤 괜찮아 보입니다. 가격은 별로 안 괜찮을 것 같긴 하지만... 그리고 에어팟의 경우는 무선충전이 가능한 별도의 케이스를 또 따로 구매해야 한다지만. (...)


어쨌거나 스포일러가 심해서 그렇지 발표된 사실만 놓고 보면 기존에 비해 많은 변화가 보이기는 하는 아이폰이었습니다. 다음번에도 이런 구성과 가격이 이어질지 좀 궁금한 부분인데, 그건 내년이 되어보면... 아마도 발표되기 전에 유출되는 스포일러로 알 수 있겠죠. (...)



아이폰X 때문에 아이폰8, 8+는 아이폰7, 7+의 무난한 옆그레이드 모델이라는 것만 알고 넘어가도 되는 그런 비중으로 떨어져버렸습니다.

아이폰X에도 도입된 쓸모있는 개선점들이 같이 도입됐으며, 가격도 약간 올랐습니다. (...)

시작가를 기준으로

아이폰8의 경우 아이폰7의 649달러 -> 699달러로
아이폰8+의 경우 아이폰7+의 769달러 -> 799달러로

소폭 비싸졌는데 아이폰X의 999달러부터 시작하는 가격이 워낙 강렬하다 보니 그리 비싸보이지 않는 효과가...


변경점은 기존 풀메탈 -> 후면 유리 소재로 바뀌었고, 이 변경점 덕분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습니다. 그 대신 아이폰X와 마찬가지로 고속 충전과 무선 충전이 도입되었으니 유의미한 트레이드오프겠지만요.


또한 아이폰X와 마찬가지로 A11 칩셋이 투입되었으며, 디스플레이는 크기와 해상도는 전세대와 같지만 명암비를 비롯한 세부적인 부분에서의 업그레이드가 있었습니다. 카메라는 전세대와 거의 같지만(일단 듀얼 카메라가 8+에만 있는 점부터가) 센서 성능이 좀 향상되었고 4K 60fps 동영상 촬영이 가능해졌습니다. 다만 아이폰8+의 경우 아이폰X와 달리 망원렌즈의 향상이 없었고, 망원렌즈 쪽에 OIS가 탑재되지도 않아서 그런걸 바라면 아이폰X를 사라는 의도를 확실히 보여주고 있습니다.



덧글

  • 미르 2017/09/14 11:02 # 답글

    일단 이번 발표는 진짜 당황스러움의 연속이었던 것 같습니다.M자 탈모의 괴랄함과, 터치아이디 삭제의 어이없음과, 999달러의 당혹스러움까지..그간의 애플코리아의 서비스태도를 봐서는 번인은 절대 교체 안 해 줄 것 같고..잠금해제하려면 일단 핸드폰을 한 번 들어서 쳐다봐야하니 몹시 귀찮을 것 같고..
    거기다 생각해보니 우리 회사는 전후면 카메라 봉인하는데 그럼 답이 없군요.
  • 로오나 2017/09/14 13:39 #

    전후면 카메라 봉인하면 페이스 ID는... 정말 답이 없군요;
  • silever 2017/09/14 10:45 # 삭제 답글

    제 솔직한 심정을 말하자면, 이젠 아이폰을 살 바에는 그냥 공짜폰을 하나 둔 후에 그 돈으로 맥북 에어를 사겠어! 입니다.

    물론 최고 라인업이라고 하지만, 1149달러라니.....
  • 로오나 2017/09/14 13:40 #

    가격이 정말 자비없죠 아이폰X....
  • 유나 2017/09/14 10:59 # 답글

    저 3개의 기기... 시계, 폰, 에어팟을 전부 사용하는 사람이라면 저 무선충전 독은 굉장히 쓸모있는 대안이 될것 같기는 함 일단 케이블이 3개에서 1개로 줄어드니까.
    어짜피 핸드폰 교체 타이밍이라서 당연히 사기는 할꺼 같은데, 어느 모델로 갈지는 고민중. 정상적인 생각이라면 당연히 8+가 합리적인 선택인데, 사나이의 영혼은 X를 부른다!
    ....... 솔찍히 멋지잖아 X라니! ... 그런의미로 21세기가 되었고 사쿠라도 다시 하고있으니 CLAMP는 X를 다시 연재해주었으면 좋겠음! [..??]
  • 로오나 2017/09/14 13:41 #

    물론 에어팟을 저기에 충전하기 위해서는 무선충전용 에어팟 케이스를 따로 사야하지만(...)

    아이폰X... 뭔가 B급 컬트한 그런 느낌이 팍 치고 올라오죠. M자 탈모지만.

    X에 대해서는 간간히 떡밥은 뿌린다고 들었는데... 이제와서는 안하지 않을까.
  • 요다카바 2017/09/14 11:09 # 답글

    잡스의 말이 '대다수의 사람들은 원하는 것을 보여주기 전까지 자신이 무엇을 원하는지 모른다.' 라는 말을 했다는데.

    지금 꼬락서니가 원할 것이라 생각한걸 만들었다고 생각하지만 아무도 원하지 않았네요.
  • 로오나 2017/09/14 13:42 #

    근데 잘 팔릴거라고봅니다. 아이폰이라...
  • 더카니지 2017/09/14 11:17 # 답글

    음, 그럼 아이폰9는 어떻게 되는걸까요. 갤럭시 노트6를 건너뛰고 노트7 내놓았다가 대참사을 맞이한 삼성이 생각나는군요.
  • 로오나 2017/09/14 13:43 #

    넘버링이 혼돈 파괴 망가 상태라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예상되는건

    아이폰X는 앞으로 별도의 하이엔드 라인업으로 유지하고...

    아이폰은 뒤에 넘버링을 빼고 아이폰, 아이폰+ (2018) 이런 식이 되지 않을까...
  • 타마 2017/09/14 13:35 # 답글

    아이폰이 처음 등장했을때의 혁신은... 더이상 기대 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 로오나 2017/09/14 13:43 #

    뭐 그 혁신이야 판을 만들어낸 혁신이니 그걸 그 이후에, 이미 만들어진 판 위에서 기대하는건 무리죠.
  • 타마 2017/09/14 16:41 #

    음... 스마트폰을 뛰어넘는... 텔레파시 같은거라도 만들어 내야 할지도요 ㅋㅋ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