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이 밀크티가 너무 좋다 '코니쉬 크림'



홍대의 코니쉬 크림. 홍대에도 흔치 않은 카페가 아닌 티룸입니다. 이 집의 아이스 밀크티는 다른 곳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아이스 밀크티의 한계를 극복한 맛이고, 스콘도 너무 맛있어서 무척 좋아하는 가게.


가게 내부는 이런 분위기. 소녀소녀한 분위기라 남자들끼리 가기에는 좀 허들이 높은 곳이긴 합니다. 저는 일행들과 우르르 몰려가는 경우가 잦긴 하지만 사실 좌석 상황은 2~4인 정도 가기에 적합한 편이죠. 야외에도 자리가 있긴 한데 한동안 공사 중이었고 이번에는 안들여다봐서 현재 상태를 모르겠군요. 야외자리가 음식 사진 예쁘게 나오는 조명이라 나와서 좋은데. (...)


사장님이 최근 무민 시리즈 모으는데 재미 들리셨다고... 무민은 귀엽죠. 저도 좋아해요.


오면 애프터눈 티세트를 먹는 경우가 많은데 이 날은 다들 배가 많이 불러서 디저트를 처묵처묵할 만한 상태는 아니었습니다.


지난 포스팅 사진을 가져오자면, 여기서 애프터눈 티세트 먹으면 요렇게 흐뭇하게 나옵니다. (2인 세트. 35000원)


따끈따끈하게 구워 나오는 스콘. (4500원) 서비스가 나와서 3개였는데 2개 기준입니다. 이 가게는 티푸드의 종류가 많진 않지만 다들 맛있어요. 계절에 따라 다른 과일이 올라가는 치즈 케이크도 맛있지만 스콘은 정말 좋아서 늘 먹게 됩니다.


사진 찍는 입장에서는 슬플 정도로 다양성이 거세된 주문... 날이 워낙 더워서 다들 거의 일률적으로 아이스 밀크티(1팟 8000원)를 주문해버림! 아이스 밀크티의 수량이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아슬아슬한 주문이었습니다. 그런데 이게 어디가 아이스 밀크티냐고요?


이렇게 마시기 때문에 아이스 밀크티입니다. 저 예쁜 꽃모양 조형물 같은 것이 밀크티 얼음이에요. 저 위에다 아주 뜨겁지는 않게 식힌 밀크티를 부어서 마시는 거죠. 부어놓고 잠깐 기다렸다 마시면 충분히 차갑게 마실 수 있어요.

전 아이스 밀크티를 별로 선호하지 않는 편이었습니다. 차가운 음료를 마시고 싶지만 그럼에도 밀크티맛나는걸 먹고 싶다고 생각할 때나 가끔 마시는 정도였습니다만... 그것도 이 가게에서 이 아이스 밀크티를 시작하기 전까지의 이야기. 이 가게 아이스 밀크티는 격하게 좋아합니다. 간단한 아이디어지만 늘 다른데서 아이스 밀크티 마실 때마다 아쉬웠던 한계를 극복한 맛=ㅂ=

이 가게 밀크티는 1팟에 8000원이고 로열 밀크티, 메이플 시나몬 밀크티, 초코민트 밀크티, 아이리쉬 밀크티, 베리베리 달콤 밀크티, 시트러스 상큼 밀크티의 6종류. 종류는 첨가물에 따라서 종류가 나뉩니다. 가게의 다양한 홍차 메뉴 중에 자신이 원하는 홍차를 밀크티 만들어달라고 주문하는 것도 가능.


이건 아마도 1인 세트 '달콤하게 즐기는 스위트티 타임' (18000원) 이었을 겁니다. 홍차 한팟 + 스콘 + 쁘띠 디저트 모음이 나오는 세트. 이 경우는 홍차 한팟을 밀크티로 한 거죠. 쁘띠 디저트 세트들이 귀여워요. 마지막 사진을 유심히 보면 뭔가 하나 사라진걸 알 수 있는데, 마지막 샷을 찍기 전 주문자가 낼름 집어먹은 것의 정체는 마로 마카롱.



이건 메뉴에는 없던 히비스커스 차였습니다. 히비스커스 향을 좋아하는 편이라 이 차도 좋았음. 아이스 밀크티만이 아니라 차가운 차를 내주실 때도 같은 틀로 얼린 얼음을 쓰고 계시는데, 이렇게 색이 진한 차를 부어보면 상당히 보기 좋은 느낌이지요. 상당히 우아한 아이디어라고 생각합니다.

아, 참고로 여기 차는 전부 1팟당 가격이 7000~8000원이에요.


위치는 요기. 월요일은 휴무. 요즘은 사장님 개인사정으로 영업시간이 저녁 9시까지로 바뀐 것이 좀 아쉬운 점이에요.



덧글

  • amanofmood 2017/07/16 17:31 # 답글

    밀크티 정말 좋아하는데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 로오나 2017/07/17 00:19 #

    강력 추천합니다!
  • 소녀 2017/07/17 17:47 # 답글

    여긴 겨울에 가면 분위기...bbbbb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