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스테이크 정식의 가성비가 굉장하다 '루블랑'


홍대 루블랑. 케주얼한 프랑스 요리와 크래프트 맥주, 와인을 즐기는 프렌치 가스트로 펍을 표방하는 곳입니다. 이전에도 몇번 저녁에 모임으로 다녀와서 꽤 마음에 들어하고 있는 가게입니다만, 이 가게는 웹에는 저녁 시간보다는 런치 메뉴로 잘 알려져 있어서요. 언제고 한번 먹어보자고 생각하다가 마침 점심에 홍대에 갈 일이 있어서 한번 가봤어요.

저녁시간에 대한 포스팅은... 처음 거 사진을 정리하기도 전에 또 가고 또 가고 하는 일이 계속되다 보니 어디서부터 정리해야 할지 모르는 상황이=ㅂ=; 그래서 최근에 다녀온 런치 타임부터 포스팅하고 나중을 기약하기로 합니다.


가게 내부입니다. 지하에 있어요. 안쪽은 제법 넓어서 바 자리도 있고(근데 몇 번이나 저녁 시간에 갔지만 바 자리에 앉는 손님을 본 적이 없음^^;) 4인석 테이블들이 있습니다. 테이블들이 전부 넓이가 넉넉해서 좋아요. 예약을 한다면 여러 테이블을 붙여서 8명 이상의 단체로도 방문 가능하다는 것이 매력적인 가게입니다.

다만 런치 타임에는 예약이 안되니 참고하세요.


런치 메뉴입니다. 시기에 따라 바뀌는 것 같습니다만 며칠 전에 방문했을 때는 이랬습니다. 홍대라는 점을 감안하면 가격 절대치 자체가 저렴하지요.

3가지 사이드 메뉴와 디저트, 그리고 음료들도 있습니다. 뒤쪽으로는 디너 메뉴가 왕창 있는데 그건 일단 패스하고.


둘이 가서 프랑스 정식(8800원)과 스테이크 정식(9900원)을 하나씩 주문해보았습니다.


사이드 메뉴도 하나 주문. 쁘띠 수비드 꼬숑. (12000원) 정식보다 더 비싼 사이드 메뉴입니다만 저녁 시간에 단품 안주 메뉴로 먹는걸 생각하면 양이 좀 적은 대신에 저렴한 편. 저녁 시간에 먹을 수 있는 수비드 훈제 삼겹살의 반토막 버전입니다. 수비드 특유의 부드러운 식감이 좋아요. 다만 위에 뿌린 블루베리 콤포트는 제 취향에는 약간 어긋나는 편. 블루베리 콤포트 자체는 좋아하지만 이 수비드 삼겹살하고의 매칭은, 없는 쪽이 더 좋네요.


프랑스 정식. 매 요일마다 스튜가 바뀌는데 이 날은 목요일이었기 때문에 쏘시송 까술레 스튜입니다. 안에 내용물이 상당히 실합니다. 수제 소시지의 맛이 아주 훌륭해요.


스테이크 정식입니다. 스테이크는 수비드 토시살 스테이크 혹은 꼬냑 플람베 찹스테이크 두 가지 중에 선택 가능합니다만, 전 꼬냑맛이 나는 것을 별로 선호하지 않는 편이고 좀 더 스테이크다운 스테이크를 먹고 싶어서 수비드 토시살 스테이크를 골랐습니다!


반찬들도 괜춘해요. 참치 샐러드는 구성상 갑자기 이거만 값싼 느낌이 들기도 했지만 밥반찬으로는 맛있었으니까 세이프. 그리고 저 피자 같은걸 왜 반찬으로 나왔나 싶었더니 이거 계란찜류더라고요. 맛있었음.


수비드 토시살 스테이크는... 훌륭합니다. 와, 먹어보고 놀랐어요. 고기 질도 좋고 익힌 정도도 미디움 레어로 절묘해서 살살 녹는 듯 맛있게 씹혀 넘어가는 쇠고기 스테이크입니다. 크기도 의외로 튼실하기 때문에... 이 스테이크 정식의 가격인 9900원으로는 이 스테이크값도 안나올것 같은 느낌이 들 정도입니다. 가성비가 훌륭한 수준을 넘어서 이것만 먹고 가는 게 미안해질 정도임. 구성상 국물 요리도 있었으면 더 좋았겠지만 그걸 따질 수가 없어요. 그래도 국은 추가 요금 내고라도 추가 가능했으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정말 추천입니다. 프랑스 정식도 좋았습니다만 스테이크 정식은 그보다 1100원 더 비싸기는 해도 가성비 면에서는 그보다 훨씬 더 높은 만족감을 안겨줍니다. 홍대에서 점심 먹을 일이 있으면 종종 먹으러 올 것 같네요!


나중에 포스팅하겠지만 저녁에 술과 함께 요리를 즐기러 오기에도 상당히 좋은 곳입니다. 음식이 다들 맛있었어요.


위치는 요기! 휴일은 따로 없는 것 같습니다.

런치타임은 평일 주말 모두 오전 11시 30분에서 오후 2시까지, 그리고 저녁시간은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핑백

  • 무릉도원에서 삼라만담 : [홍대] 저녁시간도 좋은 프렌치 가스트로 펍 '루블랑' 2017-03-01 20:57:01 #

    ... 스 요리와 크래프트 맥주, 와인을 즐기는 프렌치 가스트로 펍을 표방하는 곳입니다. 얼마 전에 가성비가 좋다 못해 흉악한 수준의 런치 메뉴에 대해서 포스팅했었죠. (루블랑 런치 포스팅) 처음 이야기를 들은 것이 런치였지만 런치는 비교적 최근에 한번 가본 것이 전부고 그 전에는 꾸준히 저녁시간에 갔었습니다. 예약만 하면 단체로 가기에도 꽤 ... more

  • 무릉도원에서 삼라만담 : [홍대] 괜찮은 프렌치 가스트로 펍 '루블랑' 2017-06-28 21:04:47 #

    ... 루블랑. 케주얼한 프랑스 요리와 크래프트 맥주, 와인을 즐기는 프렌치 가스트로 펍을 표방하는 곳입니다. 가성비가 좋다 못해 흉악할 지경인 런치 메뉴가 유명합니다만 (런치 포스팅) 저녁 시간에도 좋아요. 예약만 하면 단체로 가기에도 꽤 좋은 곳이었고 음식도 맛있어서 종종 모임장소로 가고 있습니다. 가게 내부입니다. 지하에 있어요. 안쪽 ... more

덧글

  • 착선 2017/02/13 22:26 # 답글

    저게 9,900원이라니.. 홍대 들릴때 꼭 가보고싶네요
  • 로오나 2017/02/14 16:13 #

    살인적인 가성비!
  • 봉학생군 2017/02/14 00:19 # 답글

    가격이 끌리네요 프랑스 요리는 비싸다는 편견이 있는데....
  • 로오나 2017/02/14 16:14 #

    런치 한정의 저렴함이긴 하죠.
  • 2017/02/14 15:05 # 삭제 답글

    그런데 저 메뉴들이 밥과 어울리나요?; 빵은 없나요?ㅜㅠ
  • 로오나 2017/02/14 16:14 #

    어울립니다. 빵은 따로 주문할 수 있는지 모르겠네요. 저녁시간에는 빵도 나오지만...
  • 창천 2017/02/14 20:52 # 답글

    와... 가성비 끝내주는군요.
  • 이글루스 알리미 2017/02/15 09:03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2월 15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 다물 2017/02/15 15:42 # 답글

    가.. 가격이... 한 번가서 먹어봐야겠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