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박스오피스 '23아이덴티티' 샤말란 신작 1위


한국에는 2월 개봉 예정인 '23 아이덴티티'가 '트리플 엑스 리턴즈'를 격파하고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습니다. 원제는 'Split'입니다.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이 초저예산이었던 '더 비지트'를 성공시키고 2년만에 들고 온 신작.

23개의 인격을 지닌 다중인격체 남자와 그가 납치한 세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호러 스릴러. 제임스 맥어보이 주연.

제임스 맥어보이라는 A급 배우가 주연을 맡긴 했습니다만 제작비는 1천만 달러의 저예산 영화입니다. 3038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4019만 달러를 기록. '트리플 엑스 리턴즈'를 확실하게 눌러버린데다 제작비 대비 수익으로 생각하면 첫주말 수익만으로도 호쾌하게 손익분기점을 넘겨버렸습니다. 상영관당 수익은 1만 3229달러로 좌석 점유율도 대단히 준수합니다. 여기에 헤외수익 580만 달러를 더해서 전세계 수익은 4600만 달러.

북미 평론가, 관객 모두 호평 중.

'라스트 에어벤더'와 '애프터 어스'에서 부정적인 의미에서 끝장을 봤던 M. 나이트 샤말란이 '더 비지트'에 이어 이번에도 연타석 홈런을 터뜨리는 듯. 저 두 개를 조져먹으면서 바닥친걸 생각하면 정말 불사조처럼 날아오르는군요. 이 양반은 제작비를 가난하게 줘서 작은 영화를 찍게 해야 좋은 게 나오는 건가!



2위는 국내에는 2월 8일 개봉하는 '트리플 엑스 리턴즈'입니다. 원제는 'xXx: Return of Xander Cage'입니다만 국내 개봉명은 그냥 심플하게 가는 듯.

하여간 1편의 주인공이었던 젠더 케이지(빈 디젤)를 2편에서는 죽은 걸로 처리하고 아이스 큐브를 새로운 주인공으로 내세웠다가 망했었죠. 그래서 2편을 흑역사화하고 3편에서는 젠더 케이지는 죽은 척 잠적하고 있다가 이번에 복귀하게 된다는 설정으로 시리즈를 다시 이어갑니다. 사무엘 L. 잭슨도 돌아왔고 견자단도 등장. 연출은 D.J. 카루소 감독이 맡았습니다.

1편의 7천만 달러보다는 많은 8500만 달러의 제작비가 들어갔습니다. 3651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2000만 달러를 기록. 북미 흥행은 시작부터 영 좋지 않고, 상영관당 수익도 5478달러로 좌석점유율도 안 좋습니다. 위안이 되는 것은 해외수익이 5050만 달러 나와서 전세계 수익이 7천만 달러를 넘겼다는 거죠. 향후 해외흥행이 얼마나 더 뻗어주느냐가 관건인을.

북미 평론가, 관객 모두 반응이 안 좋네요. 1편을 워낙 재밌게 봤고 견자단도 나온대서 나름 기대하고 있었는데... 라고 생각하니 1편 반응 다시 찾아보니 1편도 안 좋았네. (...) 로튼토마토 기준으로는 1편이랑 비슷비슷한 수준인걸로 봐서 그냥 1편 같은 영화 기대하고 보러 가도 될지도;


줄거리 :
전설의 스파이 샌더 케이지(빈 디젤)는 자취를 감춘 채 살아가던 중,
기븐스 요원(사무엘 L. 잭슨)의 뒤를 이어 ‘트리플 엑스’ 프로젝트 시작하라는 임무를 받게 된다.
흩어져 있던 남다른 개성을 지닌 최정예 스파이 요원들은 샌더 케이지를 중심으로 모이게 되고,
마침내 재결성된 최강의 스파이 군단 ‘트리플 엑스’는 전세계를 위협하는 판도라 박스를 되찾기 위한 사상 최악의 미션에 돌입하는데…



3위는 전주 1위였던 '히든 피겨스'입니다. 주말 1625만 달러, 누적 8424만 달러를 기록. 해외 수익은 없습니다만 북미 흥행만으로도 1억 달러 이상은 충분히 갈 것 같고 제작비 2500만 달러의 손익분기점은 가뿐하게 돌파해서 대성공입니다.


국내에는 3월 개봉 예정.



4위는 전주 3위였던 '씽'입니다. 주말 904만 달러, 누적 2억 4936만 달러, 해외 1억 7860만 달러를 더해서 전세계 수익은 4억 3천만 달러.



5위는 전주 2위였던 '라라랜드'입니다. 주말 835만 달러, 누적 8968만 달러, 해외 8370만 달러를 더해서 전세계 수익은 1억 7천만 달러.

골든글로브 7관왕 버프로 전주부터 북미 흥행이 오른건 그렇다 치고 전주대비 해외흥행도 3천만 달러 더 추가되었군요. 이미 제작비 3000만 달러의 6배 스코어가 가깝습니다. 2억 달러까지는 무난하게 갈 듯한데...



6위는 전주 5위였던 '로그 원 : 스타워즈 스토리'입니다. 주말 704만 달러, 누적 5억 1220만 달러, 해외 4억 9910만 달러를 더해서...


10억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오늘도 강려크한 디즈니!



7위는 전주 그대로 'Monster Trucks'입니다. 2주차 주말수익은 첫주대비 36.1% 감소한 700만 달러, 누적 2261만 달러, 해외 1930만 달러를 더해서 전세계 수익은 4200만 달러.

포스터만 봐도 저예산의 B급 영화갔건만 제작비가 1억 2500만의 블록버스터라 망함. (...)



8위는 전주 6위였던 'Patriots Day'입니다. 주말 600만 달러, 누적 2364만 달러, 해외 2350만 달러를 더해서 전세계 수익은 2599만 달러.

제작비가 4500만 달러라서 북미 흥행만으로는 망한... 피터 버그 감독은 '딥워터 호라이즌'에 이어 이번에도 평은 좋은데 흥행은 망한 영화를 만든 감독이 되는가;



9위는 'The Founder'입니다. 1115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376만 달러의 조촐한 출발. 상영관당 수익은 3370달러로 좌석 점유율은 꽝입니다. 제작비가 700만 달러의 초저예산이라 흥행 부담은 적긴 하겠습니다만 그걸 감안해도 좋은 출발은 아니군요.

포스터부터 맥도날드의 향기가 진하게 묻어나는데, 바로 그 맥도날드 이야기입니다. 맥도날드 창업자가 맥도날드를 창업하고 성장시키는 과정을 그린 실화 바탕의 영화. 존 리 행콕 감독 연출, 마이클 키튼 주연.

존 리 행콕 감독은 월트디즈니의 이야기를 그린 '세이빙 MR.뱅크스'에 이어 이번에는 맥도날드 창업자 이야기를 그렸군요. 북미 평론가, 관객 모두 호평 중입니다만 흥행으로 이어지질 못하네요. 시작은 초라했으나 끈덕진 흥행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인가.




10위는 전주 8위였더 'Sleepless'입니다. 2주차 주말수익은 첫주대비 55.6% 감소한 371만 달러, 누적 1519만 달러. 제작비 3000만 달러의 손익분기점이 너무나 멀어보이는 망함...




'A Dog's Purpose' 개봉. 베스트셀러 소설 원작입니다. 한국에도 '내 삶의 목적 : 네 번의 삶. 단 하나의 사랑'이라는 제목으로 번역 출간되었죠. 개가 전생의 기억을 간직하고 환생하는 네 번의 삶을 그립니다.

애견가들을 위한 감동적인 영화... 가 될뻔했지만 문제는 개봉하기 전에 촬영장에서 개를 학대하는 동물학대 영상이 공개되어서 여론이 최악이라는 거. (...)






매튜 맥커니히 주연 'Gold' 개봉. 본격 매튜 맥커니히가 배 나오고 머리 벗겨진 남자로 나오는 영화. (...)

아버지의 회사를 운영하며 알콜 중독으로 살아가던 남자가 금광 탐험가와 함께 금광 채굴에 성공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고 합니다.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 개봉. 한국에도 이번주 개봉하죠. 감독도 마지막이라고 했고 예고편도 마지막 이야기라고 하고 원제도 파이널 챕터인데... 과연 이걸로 끝날까...

어쨌거나 게임 원작의 영화 중에서 가장 성공한 시리즈의 최종편입니다.


줄거리 :
엄브렐라가 개발한 치명적인 T-바이러스가 전 세계에 퍼지고, 바이러스에 감염된 언데드들이 세상을 뒤덮는다.

인류의 유일한 희망인 ‘앨리스’(밀라 요보비치)는 폐허가 된 도시를 떠돌던 중 엄브렐라가 T-바이러스를 해독할 백신 개발에 성공했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녀는 백신을 손에 넣기 위해 모든 사건의 시발점이자 엄브렐라의 본거지인 ‘라쿤 시티’로 돌아가 모든 것을 끝낼 마지막 전쟁을 시작하는데.

생존자들을 구하기 위해 주어진 시간은 48시간.
인류 최후의 전사 '앨리스'의 마지막 전쟁이 시작된다!






덧글

  • 피그말리온 2017/01/23 22:21 # 답글

    레지던트 이블은 정말 오래전 영화 같은데...
  • 로오나 2017/01/24 16:13 #

    1편이 2002년에 나왔으니 벌써 15년째 하고 있는 거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