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종된 로지텍 K810 블루투스 키보드 또 지름


로지텍 K810. 블루투스 키보드 중에서는 고가 모델인데다 나온지도 몇년 지나서 그런지 로지텍 측에서 저가의 신제품 몇 개를 출시하면서 이걸 단종시켜버렸습니다. 저는 이 소식에 매우 슬퍼하면서 지금까지 쓰던 K810이 고장난 후에 대체품을 물색하기 시작했지요.

그리고 얼마 전, 로지텍이 K810을 대체하는 저가 라인업으로 출시한 K380을 질러서 써보기도 했습니다. (관련 포스팅) 그때의 감상은 K380은 태블릿에 물려서 쓸 작업용 키보드를 물색하는 분들에게 꽤 추천할만한 블루투스 키보드이며, 어설프게 생산성을 논하는 수준이 아니라 확실하게 작업용으로 쓸만한 수준이라는 거였죠. 하지만 그럼에도 K810과 비교하면 가격이 저렴한 만큼 만족감이 떨어지는 것이 사실이었습니다. 워낙 사용빈도수가 높은 밥벌이 도구다 보니 이런 것에는 까다로워질 수밖에 없었어요.


그래서 결국 K810을 스페어로 하나 더 질렀습니다. 단종되긴 했지만(K810이 고장났을 때 로지텍 AS 센터로 보내면 이제 재고가 없으므로 K380 두 개를 보내주겠다...는 식으로 대응한다고 합니다) 아직 시장에는 물량이 남아있거든요. 가격은 제가 샀을 때보다도 더 비싸져서(당시에는 88000원 정도. 이번에는 11만 4천원 정도) 과연 블루투스 키보드 하나에 이 돈을 내야 하는가 하는 생각이 드는 것도 사실인데, 잘 생각해보니 그래봤자 서피스 프로 타입커버보다도 쌉니다. 밥벌이 도구라는 점을 감안해서 과감하게 스페어를 질러버렸습니다. 아마존에서 직구하면 더 싸다는데 저는 한글 각인 안된 키보드를 질색하는 사람이라 그냥 좀 더 비싸게 주고 국내에 남아있는 물건을 샀어요.


박스가 키보드 박스 크기에 비해서 큼지막하게 와서 흐뭇했습니다. '오, 완충제 좀 넣었나봐. 개념 찬 판매처다.'


근데 열어보니 완충제는 개뿔, 그냥 큼지막한 박스에 넣은 것뿐이었습니다. 이 무슨 무개념한 짓인가-_-;


로지텍 공식 판매처라는데, 뭔가 행사 중인지 두툼한 하드커버 포스트잇 북을 사은품으로 보내줬습니다. 이건 잘 쓰면 되겠고...


구성품은 심플해서 키보드 본체, 충전용 케이블, 그리고 메뉴얼로 끝. 배터리 내장이라 충전을 해줘야 하는 방식인데, 배터리는 꽤 오래 갑니다. 다만 백라이트 활성화 여부에 따라서 배터리 지속시간이 꽤 차이나는 편.


사실 없어도 별로 상관은 없지만 어쨌거나 있으면 폼나고 어두울 때는 참 유용하기도 한 백라이트. 동작 감지 센서가 있어서 손을 가까이 가져가면 활성화되는 방식입니다.


지금 쓰고 있는 것과 나란히 찰칵. 지금 것도 아직까지는 고장날 기미가 없어서 어디까지나 스페어로 구매한 것이기 때문에 테스트만 해보고 짱박아두었습니다. 다행히 양품이 왔네요.


작업할 때는 이런 형태로 물려서 씁니다.


여전히 K810은 제가 경험해본 휴대용 블루투스 키보드들 중에 최고입니다. 쫀득한 키감이 매력적이고, 무게가 가벼워서 휴대도 용이합니다. 백라이트는 멋지기도 하고 어두운 곳에서는 꽤 유용하지요. 무엇보다 저가형 블루투스 키보드 쓰다 보면 흔히 사람 빡치게 하는 입력 시의 렉이 전혀 없는 쾌적한 사용성을 자랑합니다. 그리고 한번에 3개 기기에 멀티 페어링이 가능한데, 개별 기기에 페어링할 때의 속도도 빠르고 전환 속도 역시 빠르지요. 로지텍이 단종시키는 바람에 가격이 올라서 슬프군요. 가난한 자의 K810이라 불리는 K380도 가격대성능비가 좋은 제품이긴 하지만 역시 K810의 뒤를 이을 물건도 내놔줬으면 좋겠는데...



덧글

  • 요다카바 2016/08/18 16:28 # 답글

    저는 패드가 필요해서 k830모델을 사용중인데 진짜 키감 최고 인거 같아요.

    백라이트 기능은 직접 쓰기전에는 있는지도 몰랐었는데. 약간 덩치가 있다는거 빼고는 최고의 제품인듯 합니다.
  • 로오나 2016/08/18 16:44 #

    너무 커서 제 사용환경에는 맞지 않은 제품이군요^^; 옆에만 뚝 자르고 나와줬으면... 하고 바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 키르난 2016/08/18 18:12 # 답글

    전 ZAGG 제품을 국제배송으로 주문해 쓰고 있는데 그 때도 가격은 상당했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래도 블루투스는 비싼 것이 좋은 제품이라는 말에 후회없이 쓰고 있지만.... 리뷰를 보니 저도 단종되기 전에 810 질러볼까라는 유혹에 빠졌습니다. 쫀득한 키감이 궁금해서..+ㅅ+
  • 로오나 2016/08/18 18:55 #

    http://itempage3.auction.co.kr/DetailView.aspx?ItemNo=B296755063&frm3=V2

    이 제품을 말씀하시는 거라면 저도 후보로 고려했던 기억이 있네요. 사용기를 찾아볼 수가 없어서 포기했지만;

    K810은 이미 단종은 됐습니다. 그냥 시장에 남은 재고가 팔리고 있을뿐이고 로지텍 AS 센터에도 물량이 없는;

    블루투스는 비싼 것이 좋은 제품이라는 말에는 공감합니다. K810에 안착하기까지 5개 정도의 저가 제품을 써봤는데 키감도 키감이지만 페어링 속도는 느리고 입력시에는 거의 반드시 렉 문제가 발생해서 저를 괴롭혔는지라...;
  • 홍차도둑 2016/08/18 20:30 # 답글

    이것도 결국 G1의 길을 걷나요.
  • 저도친구써요 2016/11/14 16:42 # 삭제 답글

    k811 모델 써요.k811이랑 거의 똑같은것 같아요.색깔이 약간? 사진차이인가 810이 진하네요.
    제가 제일 먼저 사용 추천해서 이제는 주위에 중고로 산 사람들까지 해서 저포함 5명이나 있어요.
    첨엔 다들 키보드를 5천원 1만원 넘겨본적 없는 사람들이라. 이해 못해 하더니 제가 엄청 잘쓰고 찰지고. 자기들도 써보고 하더니.
    하나 둘 해서 지금은 거의 10만원 중반쯤 가야 살수있는.. 갈수록 가격이 내려가야하는데 이건 오르는 이상한 제품이었어요. 미리 사길 잘했죠 ㅋㅋ
    진짜 괜찮은 제품인데 단종이라니,, 충전한번 하고 도데체 언제 빨간불 뜬거 딱 한번 봤습니다. 거의 매일같이 쓰는데도 배터리 끝내주네요.
    이상하게 주위에는 영문각인만 된걸 좋아하는데 저도 님처럼 한글각인된걸 더 좋아해요. 얼마전에 811리퍼를 했는데 새걸로 주긴하던데.. 영문 각인을 주더군요 ㅠㅠ
    리퍼 재고 있어도 하지마세요 ㅠㅠ 고장난거 아니면요
  • 로오나 2016/11/19 12:25 #

    미쿡에서 사면 아직 재고가 돌아다니긴 하는데 한글 각인 없으면 싫어서 ㅠㅠ
  • uto 2016/11/28 11:18 # 삭제 답글

    지금 정품이 다시 풀려 10만원대면 삽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