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 '내부자들' 3주 연속 1위!


'내부자들'이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주말 80만명을 추가하면서 누적 관객수는 495만 1천명. 500만이 눈앞이군요. 누적 흥행수익은 397억 2천만원.



2위는 모비딕의 모티브가 된 실화를 바탕으로 했다는 영화판 '하트 오브 더 씨'입니다. '러시 : 더 라이벌'과 '천사와 악마' 등등의 론 하워드 감독 연출, 크리스 헴스워스, 킬리언 머피, 벤 위쇼 주연.

북미보다 우리나라에서 한주 일찍 개봉한 것이 특이점입니다. 524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29만 3천명, 한주간 33만 9천명이 들었고 흥행수익은 29억 9천만원. 1위하고 격차가 커서 2위임에도 신통찮은 성적이군요.


줄거리 :
조난된 21명, 80톤의 고래, 94일간의 표류, 7200km의 망망대해…
걸작 ‘모비딕’을 탄생시킨 에식스호의 실화

어두운 밤, 허먼 멜빌은 급한 발걸음으로 누군가의 집을 찾는다. 그는 바로 94일간 7,200km 표류했던 21명의 조난대원들 중 살아남은 8명 중 한 사람. 허먼 멜빌의 끈질긴 요청과 부인의 간곡한 부탁으로 그는 누구에게도 이야기하지 않았던, 지옥과도 같았던 그 때의 기억을 조심스레 꺼낸다.
1819년 여름, 포경선 에식스호는 낸터킷 섬에서 항해에 올랐다. 그러나 15개월 뒤, 남태평양의 한가운데서 길이 30m, 무게 80톤의 성난 향유고래의 공격을 당하면서 238톤의 배가 단 10분 만에 침몰한다. 침몰한 배에서 살아 남은 21명의 선원들은 3개의 보트에 나눠 타고 육지를 찾아 나서지만 남아있던 건빵도 식수도 떨어져 간다. 가족보다 더욱 끈끈했던 그들은 거친 폭풍우와 절망, 고독, 양심과 싸우면서 먹을 것도, 희망도 없는 망망대해에서 살아남기 위해 인간으로서 가장 비극적인 선택을 해야만 하는데…



3위는 전주 2위였던 '검은 사제들'입니다. 주말 15만 7천명, 누적 517만 3천명, 누적 흥행수익 403억 9천만원. 결국 500만 고지를 밟았습니다.



4위는 윤계상, 한예리 주연의 19금 로맨틱 코미디 '극적인 하룻밤'입니다. 434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14만 4천명, 한주간 18만명이 들었고 흥행수익은 14억 9천만원. 제작비가 많이 들진 않아서 손익분기점이 100만명인 영화입니다만, 그런데도 출발이 영 안좋군요.


줄거리 :
각자 전 애인 결혼식장에서 만난 정훈(윤계상)과 시후(한예리).
술잔을 기울이며 실연의 고통을 함께 나누던 두 사람은 몸까지 나누는 극적인 하룻밤을 보내고 만다.
하지만 이대로 끝내기엔 너무나 기막혔던 하룻밤!
“딱 몸친, 거기까지만. 열 개 다 채우고 빠이빠이. 어때?”
시후는 커피 쿠폰 10개 채울 때까지, 딱 아홉 번만 더 자자는 당돌한 제안을 하고, 속타는 연애에 지친 연애 ‘을(乙)’ 정훈과 시후의 ‘섹’다른 만남이 시작된다.
하지만 쿠폰 도장이 늘어갈수록 두 사람의 마음은 미묘해 지고, 시후의 전 남친 준석(박병은)은 자꾸 시후 곁을 맴돌며 정훈(윤계상)의 심기를 건드린다.
연애 ‘을(乙)’ 정훈과 시후, 원나잇 쿠폰 열 번 찍고 약속대로 쿨하게 굿바이 할 수 있을까?




5위는 전주 3위였던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입니다. 2주차 주말관객은 첫주대비 62.8% 감소한 8만 4천명, 누적 54만 8천명, 누적 흥행수익 40억 2천만원... 음; 이건 텄군요; 박보영ㅠㅠ



6위는 '시카리오 : 암살자의 도시'입니다. '프리즈너스'의 드니 빌뇌브 감독 연출, 에밀리 블런트, 베니치오 델 토로, 조슈 브롤린 주연. 227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4만 2천명, 한주간 5만 2천명이 들었고 흥행수익은 4억 2천만원.


줄거리 :
사상 최악의 마약 조직을 소탕하기 위해 미국 국경 무법지대에 모인 FBI요원 케이트(에밀리 블런트)와 CIA 소속의 작전 총 책임자 맷(조슈 브롤린), 그리고 작전의 컨설턴트로 투입된 정체불명의 남자 알레한드로(베니치오 델 토로). 누구도 믿을 수 없는 극한 상황 속, 세 명의 요원들은 서로 다른 목표를 향해 움직인다.

숨쉬는 모든 순간이 위험한 이곳에서 이들의 작전은 성공할 수 있을까!



7위는 복싱 드라마 '사우스포'입니다. 북미에서는 7월에 개봉해서 괜찮은 평을 얻으면서 흥행했습니다. 안톤 후쿠아 감독 연출, 제이크 질렌할, 레이첼 맥아담스 주연. 출연진 중에서는 포레스트 휘태커, 나오미 해리스, 50센트가 눈에 띄는군요. 324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4만명, 한주간 6만 5천명이 들었고 흥행수익은 5억 1천만원.


줄거리 :
감동의 120분! 전율의 12라운드!
2015년, 가장 강렬한 한 방이 온다!

43승 0패의 무패 신화를 달리고 있는 라이트 헤비급 복싱 세계챔피언 ‘빌리 호프’(제이크 질렌할).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호화로운 삶을 누리던 그는 어느 날 한 순간의 실수로 아름다운 아내 '모린’(레이첼 맥아덤즈)을 잃고 만다. 예상치 못한 비극에 믿었던 매니저와 친구들마저 떠나버리고, 자책과 절망 속에 살아가던 그는 결국 하나뿐인 딸 ‘레일라’의 양육권마저 빼앗길 위기에 처하게 된다.
이제 남은 것이라곤 두 주먹뿐인 그가 찾아간 곳은 다 무너져가는 동네 체육관에서 아마추어 복서들을 가르치는 은퇴한 복싱 선수 ‘틱’(포레스트 휘태커). ‘틱’은 분노로 가득찬 빌리에게 스스로를 보호하는 싸움법과 왼손잡이 펀치, ‘사우스포’를 가르친다. 이제 빌리는 딸을 되찾고 자랑스러운 아빠로 거듭나기 위해 생애 가장 어려운 시합에 올라서기로 결심하는데…

마침내 시작된 최후의 도전!
멈춰버린 심장을 다시 뛰게 할 짜릿한 승부가 펼쳐진다!



8위는 전주 5위였던 '헝거게임 : 더 파이널'입니다. 주말 3만 8천명, 누적 76만 7천명, 누적 흥행수익 57억 7천만원. 마지막까지 우리나라에서는 그냥 딱 이 시리즈가 하던 만큼 흥행하고 가는 것 같군요.



9위는 전주 6위엿던 '괴물의 아이'입니다. 2주차 주말관객은 첫주대비 57.3% 감소한 3만 4천명, 누적 17만 3천명, 누적 흥행수익 12억 9천만원.

'썸머워즈'의 13만 4천명은 훌쩍 넘어갔습니다. 하지만 일본과 달리 우리나라에서는 '늑대아이'의 기록을 넘어서는건 불가능해보이는군요. '늑대아이' 때도 배급상황이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니었지만 입소문을 타고 뒷심을 받았었는데 이건 아무래도 그렇게 되긴 무리 아닐까...



10위는 '극장판 파워레인저 트레인포스VS 다이노포스 THE MOVIE'입니다. 2주차 주말관객은 첫주대비 32.4% 감소한 3만 1천명, 누적 8만 5천명, 누적 흥행수익 6억 3천만원.



이번주 개봉작들 중에 눈에 띄는 것들은... 시기가 시기라서 개봉작이 꽤 많군요;



'뽀로로 극장판 컴퓨터 왕국 대모험' 개봉. 뽀로로 극장판도 이걸로 3번째입니다. 꾸준히 나오네요.


줄거리 :
어느 날, 에디가 만들어 낸 ‘황금날개 대모험’이라는 게임 속으로 빨려 들어간 뽀로로와 크롱!
그 곳에서 게임의 주인공 치치왕자를 만난 뽀로로와 크롱은 함께 ‘황금날개’를 찾아 공주를 구하기 위한 모험을 떠나게 된다.
한편, 그 둘을 따라 들어온 친구들은 게임 속 세상을 노리는 거미마왕의 부하들에게 잡혀가게 되는데…
과연 뽀로로와 친구들이 함께 거미마왕을 물리치고, 게임 속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






'레전드' 개봉. '42'의 브라이언 헬겔랜드 감독 연출, 톰 하디가 1인 2역으로 쌍둥이 형제 주인공을 연기한다는 점이 특이점입니다. 태론 애거튼과 에밀리 브라우닝이 나옵니다.


줄거리 :
비틀즈와 함께, 60년대 영국의 아이콘이었던 쌍둥이 갱스터 형제!
레지 크레이 X 로니 크레이의 전설적인 이야기!

런던의 촌구석 이스트엔드에서 주먹 꽤나 쓰는 쌍둥이 형제로 이름을 날리던 레지 크레이 X 로니 크레이.
한날 한시에 태어났지만 정 반대의 성격을 가진 크레이 형제는 서로를 생각하는 우애만큼은 끈끈하다.
타고난 주먹과 뛰어난 사업 수완으로 마피아와 손잡고 법과 경찰을 피해 세력을 키워나가던 크레이 형제는 어느덧 런던의 밤을 장악하며 유명인사가 되어가지만, 곧 이들 형제에게 위기가 닥친다.
이성적인 형 레지는 연인 프랜시스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위험한 갱스터 생활을 청산하고
능력 있는 사업가로 변신해 세력을 확장해 나가려 한다. 하지만 엉뚱하고 무모하기 짝이 없는
통제불능 동생 로니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직을 운영하며 사건 사고를 일으킨다.
매번 조직에 막대한 피해를 입히는 로니에게 점점 인내심을 잃어가는 레지.
자신의 방식을 인정하지 않는 형을 향한 불만을 쌓아가던 로니
두 형제는 사사건건 부딪히기 시작하고, 급기야 로니는 수습 불가능의 대형 사고를 치고 마는데…





아만다 사이프리드와 러셀 크로우, 아론 폴 주연의 '파더 앤 도터' 개봉. '당신에게도 사랑이 다시 찾아올까요?'와 '세븐 파운즈'의 가브리엘 무치노 감독이 연출했습니다. 북미에는 2016년 개봉 예정인데(아직 정확힌 개봉 일자가 안나옴) 우리나라에서 꽤 일찌감치 먼저 개봉하는군요.


줄거리 :
아무도 사랑할 수 없는 그녀,다시 사랑을 배운다!

어렸을 때 아빠에 대한 아픈 기억으로 사랑이라는 감정을 잊은 아무도 사랑할 수 없는 그녀 케이티. 그녀에게 어느 날 퓰리처상 수상자이기도 한 아빠의 책 ‘파더 앤 도터’를 좋아한다는 남자 카메론이 다가온다. 그녀의 모든 것을 이해하고 그녀를 감싸주려는 카메론. 하지만 그가 다가올수록 두렵고 너무나 어려운 케이티. 그녀는 25년 전 아빠의 기억에서 다시 지금의 사랑을 배우기 위해 책을 꺼내 드는데…






'보루토 - 나루토 더 무비' 개봉. 나루토 원작 완결 이후의 이야기를 그린 극장판입니다.


줄거리 :
오랜 세월에 걸친 전쟁이 끝나고 고도성장을 이룬 새 시대, 평화의 시대를 이끌고 있는 것은 전설이 된 7대 호카게 우즈마키 나루토다. 분신술로도 감당하지 못할 만큼 바쁜 나날을 보내는 중에 나뭇잎 마을에서는 다섯 마을 통합으로 개최되는 중급닌자 선발시험이 한창이다.

각 마을을 대표하는 3인 1조의 하급 닌자들! 사스케의 딸이자 나루토를 동경하는 사라다와 수수께끼를 지닌 우수한 닌자 미츠키, 그리고 재능을 갖췄으면서도 나루토를 망할 아빠 취급하는 보루토도 참가 중이다. 마을의 영웅이지만 너무나 바쁜 아버지가 늘 미웠던 보루토는 ‘나루토의 유일한 라이벌’인 사스케의 제자가 되어 아버지를 놀라게 하는데…

마지막 개인전이 치뤄지던 그 순간! 차크라콜렉터 모모시키와 킨시키가 나타나 나루토의 차크라를 노리며 공격해온다! 나루토는 필사의 각오로 사람들을 구하지만 모모시키의 술법에 이공간으로 사라지고 만다. 그제서야 아버지의 걸어온 길과 그 무게를 느낀 보루토는 스승인 사스케, 다섯 카게들과 아버지를 구하기 위한 길을 나선다!






강풀 웹툰 원작의 극장판 애니메이션 '타이밍' 개봉. TV 애니메이션 '장금이의 꿈'과 '오디션'을 연출했던 민경조 감독이 연출했습니다. 웹툰 원작의 애니메이션이 극장에 걸린다는 것은 꽤나 인상 깊은 일입니다. 일본에서는 흔히 있는 일이겠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줄거리 :
불길한 미래를 보는 박자기는, 꿈속에서 믿을 수 없는 대참사를 예견한다.
그녀는 꿈 속에서 본 의문의 연쇄 자살사건을 막기 위해,
또 다른 시간 능력자들을 찾아내 도움을 요청한다.
드디어, 대참사를 막기 위해 시간을 지배하는 능력자 4명이 모이게 되지만,
불길하고 강력한 기운은 더욱 강해지는데…






일본 영화 '서툴지만, 사랑' 개봉. 우리나라에도 원작 소설이 번역 출간되어 있습니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과 '구구는 고양이다'의 이누도 잇신 감독 연출. 주연 배우 중에 한효주가 있는 점이 우리나라에 어필하는 포인트겠지요.


줄거리 :
우연히 시작된 만남, 안타깝게 놓쳐버린 인연 그리고 다시 찾고 싶은 엇갈린 사랑까지, 사랑에 서툰 네 남녀에게 일어나는 크리스마스의 기적 같은 사랑을 그린 작품.







'진격의 거인 : 자유의 날개' 개봉.


줄거리 :
거인이 모든 것을 지배하는 세계 사람들의 평온한 일상은 무너졌다.
“한 마리도 남김없이 쓸어버리겠어.”
그 각오와는 정반대로 갑자기 거인으로 변해버린 주인공 엘런.
자신이 누구인지 갈등하던 와중에 엘런은 그 능력을 써서 인류를 구하게 된다.
어떤 이는 그를 ‘구세주’라 칭송하고 어떤 이는 그를 ‘악마’라 두려워한다.
다음으로 그들 앞에 나타난 것은 다른 거인들과는 명백히 다르게 지성을 가진 여성형 거인.
그녀는 대체 무엇인가... 엘런에게 숨겨진 능력의 비밀은...






덧글

  • 밥과술 2015/12/08 17:06 # 답글

    이 코너 잘보고 있습니다. 덕분에 늘 알기쉽게 개봉작을 접하고 도움받고 있어서, 감사의 마음으로 덧글 남깁니다~^^
  • 로오나 2015/12/08 18:37 #

    '코너'라고 하니 뭔가 낯선 느낌이네요=ㅂ=; 애독 감사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