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탭S2는 화면비가 4:3으로 변경될 것이다



Sammobile발 루머에 따르면 삼성이 6월 발표할 플래그쉽 태블릿 갤럭시 탭S2는 1세대와 달리 아이패드 시리즈와 같은 4:3 화면비를 채택할 거라고 합니다. (관련기사)


참고로 갤럭시 탭S 1세대는 10.5인치, 8.4인치 두 가지 사이즈로 나왔고 16:10 화면비의 2560 x 1600 WQHD 해상도였죠.

이번에는 9.7인치, 8인치 두 가지 사이즈로 나올 것이며 2048 x 1536 해상도의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된다는군요. 이렇게 나오면 사이즈랑 해상도 모두 아이패드랑 같아져버리는데... 물론 아이패드 미니는 7.9인치니까 0.1인치 차이가 나긴 합니다만.

그외의 사양에 대해서도 상당히 구체적인 정보가 나왔습니다.


안드로이드 5.0.2 롤리팝
64비트 엑시노스 프로세서
램 3GB
내장 스토리지 32GB
마이크로 SD 카드 슬롯
전면 210만 화소 / 후면 800만 화소 카메라

사이즈
9.7인치 모델 237.1 x 168.8 x 5.4mm
8인치 모델 198.2 x 134.5 x 5.4mm

무게
9.7인치 모델 407g
8인치 모델 260g


전작도 엄청 얇은 느낌이었는데(6.6mm) 이번에는 더 얇아지는군요. 무게도 경량화의 극한을 보여주는데(전작보다 사이즈가 작아져서이기도 하겠지만 확연히 더 가벼워짐) 배터리 타임을 희생 안하고 이게 가능한 건지 걱정될 정도.


이대로 나온다면 상당히 매력적이긴 하겠습니다. 4:3 화면비는 안드로이드 태블릿으로서는 좀 미묘해보이는 것도 사실인데, 구글이 넥서스9에서 4:3 화면비를 채택했던걸 보면 앞으로 태블릿에서는 이 화면비를 레퍼런스로 밀어보려는 건가 싶기도 하고, 이 루머가 실현된다면 삼성이 그 방향성을 착실하게 따라가는 셈이겠습니다.


근데 이거 좀 웃기긴 하네요. 태블릿 시장이 아이패드에서 시작되었는데도 다들 절대 4:3 안하고 와이드 화면비만 줄기차게 밀더니 태블릿 시장의 성장이 끝나다 못해 쇠퇴에 접어든 지금에 와서야 4:3을 밀어대다니... 마이크로소프트처럼 PC랑 태블릿에 양다리 걸쳐놓고 3:2를 미는 바람직한 케이스도 있지만.


덧글

  • wheat 2015/05/05 19:19 # 답글

    영상을 주로 보는 입장에는 그냥 기존의 16:10이 더 매력적으로 다가오네요. 성능이 좀 아쉽겠지만 S2가 나오면 가격이 떨어질 S1을 노려봐야겠네요
  • nnyong 2015/05/05 21:23 # 답글

    말로만 보면 정말 매력적이긴 하군요.. 되기만 한다면요.
    전 여러 작업때문에 윈탭을 쓰고 있긴 하지만 만약 제대로 된 퍼포먼스를 끌어만 준다면 안드탭으로 넘어가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 로오나 2015/05/05 22:11 #

    얼마나 생산적인 용도를 원하는가... 가 문제겠죠. 그거면 여전히 안드로이드 탭은 별로 쓸만하지 않을 거고, 소비적인 용도로 원한다면 윈도우 태블릿보다 더 나을 것이고.
  • 로리 2015/05/05 21:48 # 답글

    영상하고 만화 읽은 입장에서 4:3 미묘
  • 로오나 2015/05/06 02:47 #

    e북으로 소설과 만화를 읽는 입장에서 4:3 정말 좋은데요.

    영상은 와이드가 우월하지만 아몰레드니까 이점을 갖는 블랙 표현으로 레터박스는 덜 거슬리겠죠. 근본적으로 인치 대비 영상 표시 영역이 좁은거야 어쩔 수 없는 부분이지만.
  • 안남 2015/05/05 22:36 # 답글

    요즘 세상에 누가 4:3을 쓴다고...
    저는 원래 hd (16:9)비율의 화면의 테블릿 pc를 찾고 있지만 힘드네요..
    그래서 갤럭시 노트 8.0이나 소니 엑스페리아 Z3TC를 노리고 있답니다. 문제는..갤럭시 노트 8.0은 LTE용이 정발되지 않았다는거..
    분명 하이마트나 전자랜드를 가도 없겠지 ? 삼성 매점도 오직 정발된거만 팔테니 당연히... ㅠ ㅠ
  • 로오나 2015/05/05 22:56 #

    아이패드 유저들이요. (...) 그리고 리더로서 원하는 사람들이 있어서 중국산으로도 꾸준히 나왔죠. 애당초 태블릿 시장에서 가장 잘나가는 물건이 4:3이었습니다.

    생산성을 염두에 둔 기기들은 서피스처럼 3:2 화면비를 택하는 경우도 있고... 와이드가 영상 재생에서 뛰어날지 모르지만 다른 목적까지 고려하면 4:3이나 3:2가 훨씬 이점이 많습니다.
  • 페퍼 2015/05/06 12:45 # 답글

    16:10이 더좋았는데..
    책볼때도 상태표시줄과 하단바때문에 얼추 적절사이즈가 나오는데
    4:3이면 전체화면 제공하지않는앱에서는 오히려 짤려요
  • 로오나 2015/05/07 00:29 #

    4:3이 기본인 아이패드나, 어느 해상도도 지원 가능한 윈도우와 달리 안드로이드 태블릿은 그게 문제지요. 앱들이 지원을 하느냐...
  • 울군 2015/05/06 12:54 # 답글

    갤탭a보면 충분히 그럴지도요...
  • licmin 2015/05/06 15:07 # 답글

    근데 4:3이 써보면 은근 편한점도 있어요
  • 로오나 2015/05/07 00:30 #

    개인적으론 4:3을 훨씬 선호해요.
  • 다물 2015/05/07 11:02 # 답글

    안드로이드는 16:10으로 계속 나왔으면 하는데 말이에요. 모두 4:3이면 동영상이나 웹서핑용 태블릿을 원하는 사람은... ㅜㅜ
  • lunic 2015/05/08 08:44 # 답글

    이 쪽은 XGA냐 QXGA냐 이런 선택지밖에 없는 거 같더군요. (뷰3의 1280*960이라는 기묘한 중간 선택지가 있었으나.... 먼산)
    리더용으로 바라고는 있지만 과연;; 미드레인지가 없어졌어요. 탭A 8.0 같은 걸 쓰자니 그냥 구넥7을 1년 더 쓰겠고...
  • 로오나 2015/05/08 16:05 #

    몇몇 기업이 4:3을 민다고 해서 16:10이 완전히 없어진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당장 마이크로소프트는 3:2를 밀고 있는데 윈도우 태블릿들은 16:10 혹은 16:9인 상황인걸요^^;
  • dd 2015/06/22 10:20 # 삭제 답글

    에어2랑 Z3TC이용자입니다. 이제 안드탭살이유가 없어지네요. 패드대비 그나마유일한 장점이었거든요 4:3태블릿을원하시면 차라리 아이패드를 사세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