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남동] 저렴하고 맛있는 카레 '히메지'



연남동 동진시장에 있는 카레 전문점 히메지. 얼마 전까지만 해도 동진시장의 존재조차 모르고 있다가 연남동 이곳저곳을 탐방하는 과정에서 발견, 가게 외관이 옛날 생각나게 만들어줘서 (물론 그 옛날에는 이런 가게가 존재할 수 없던 시절이었지만) 꼭 한번 가봐야겠다고 생각하다가 가봤습니다. 요 간판의 비주얼에 반했지요.


가게 내부는 요렇습니다. 아담해요. 많은 인원이 몰려갈 만한 곳은 아니고 많아봤자 서너 명. 다다미 마루가 있고 가장자리에도 바 형태로 몇명이 앉을 수는 있어요.


메뉴는 심플합니다. 으윽, 찍어놓고 보니 메뉴 사진이 초점이 안맞아서 흐릿하게 나왔네요. 대충 알아볼 수 있으니 다행이지만...;

메뉴 중에 냉 카레우동이 있는걸 보고는 '어어어어? 이거 먹어봐야 하나?' 했지만 첫 방문이고 해서 좀 무난하게 주문했습니다. 다음에 왔을 때도 있으면 한번쯤 도전해보기로...

물과 서빙은 셀프에요. 신발 벗고 들어가는 입구 쪽과, 그리고 다다미 마루 안쪽에 주방과 연결된 창문(?)으로 음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식기가 통일되지 않은 점이 귀여워요. 뭔가 오랫동안 하나하나 사모은 것 같은 느낌이라서...


그리고 다다미 마루에 앉아서 메뉴를 고민하던 우리는 분위기에 홀라당 넘어가서 낮술을 까고 말았습니다. 한병뿐이긴 하지만. (...)



사이드 메뉴로 주문한 연두부. (2000원) 비주얼은 참 좋은데 맛은 무난해요. 몰캉몰캉~ 근데 위에 올린 가다랭이포가 그렇게 잘 어울리는 느낌은 아니었고...



셋이서 카레라이스 (5500원, 참고로 곱배기로 주문하면 7000원), 카레우동 (5500원), 간장국수 (5000원)를 주문했습니다.



간장국수는 상당히 인상적이었어요. 우리 일행에게는 의외로 히트. 잔치국수 변형판을 상상했는데 라면의 변화구였다고나 할까. 쇼유라멘 생각나는 국물에 생강맛이 섞여있고 술술 넘어가는 소면, 건더기는 미역뿐.

생강의 맛은 그렇게 강하지 않은데 향은 꽤 강해서, 이거 하나로 호불호가 꽤 갈릴 것 같긴 합니다. 하지만 카레랑 같이 먹기 참 좋아서 다들 정신없이 훌훌.



카레라이스는... 양이 적은 세 사람이 모였기 때문에 일반 사이즈로 주문했습니다. 가정적인 맛을 기본으로 향신료를 풍부하게 쓴듯한 맛이라 좋았는데 밥이 조금 더 고슬고슬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더군요.



카레우동. 국물이 거의 없고 끈적한 카레에 묻혀 나옵니다. 카레는 조금 매콤하지만, 그것도 너무 자극적인 맛이 아니라서 물을 찾게 되진 않아요.


어느 메뉴든 양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우리 일행한테는 이거 먹고 디저트 먹으러 가면 딱 좋을 것 같은 양이었는데 많이 먹는 사람들은 좀 아쉬운 양일 것 같기는 해요.

홍대-연남동 쪽의 물가를 생각하면 가격이 저렴합니다. 엄청 맛있어서 호들갑을 떨 그런 가게는 아니지만 이 가격에 이 정도면 착한데? 라는 느낌이라 가성비가 좋아요. 거창한 뭔가를 먹고 싶을 때가 아니라 부담없는 식사를 하고 싶을 때 생각날 것 같습니다. 동네에 이런 가게 하나 있으면 종종 가겠다 싶은데 우리 동네는 왜 홍대가 아닌가.


사이드 메뉴가 연두부 뿐인 것도 아쉬운 부분. 내내 '가라아게 곁들이면 딱인데!' 라는 생각이 뇌리에서 떠나지 않더라구요.



동진시장 내부. 마침 토요일에 갔기 때문에 구경 갔는데 좀 썰렁한 분위기여서 좀 실망스럽기도 하고 당혹스럽기도 하고...


히메지도 그렇고 다른 가게들도 그렇고 화장실이 내부에 없고 동진시장 화장실을 쓰는 것 같은데... (일단 우리가 갔던 히메지와 실론살롱은 그랬습니다) 여기 화장실이 별로 잘 되어있지 않은 것은 단점이었습니다. 남녀 구분도 잘 되어 있지 않고 냄새도 나서 좀...



위치는 요기. 홍대입구역에서 동진시장까지 걸어가면 한 10분쯤 걸리는 듯.




핑백

덧글

  • 알트아이젠 2014/10/02 22:16 # 답글

    다 좋은데, 양이 조금 걸리네요. 으음...
  • 로오나 2014/10/02 23:58 #

    곱배기를 시키면 모든 것이 해결.
  • 나에게 2014/10/02 23:10 # 답글

    여기 냉카레우동 맛있습니다. 유자맛이 섞여서 향긋해요. 다음에 드셔보세요~
  • 로오나 2014/10/02 23:58 #

    담에 먹어봐야겠군요. 추운 날씨에는 안할 것 같긴 한데...
  • 류즈이 2014/10/03 00:25 # 답글

    히메지 지척에 커피맛으로 유명한 카페 두곳이 서로 마주보고 위치해 있습니다. 이심 과 리브레.
    히메지에서 식사하시고 커피 생각나시면 가볼만한 곳입니다.
  • 샤샤프 2014/10/03 09:10 # 답글

    간장국수가 떙기는데 생강맛이 어느 정도 일지 ㅠ
    따른곳 검색해보니 쌔다는곳도 잇고...
  • 로오나 2014/10/03 22:21 #

    생강맛을 못참는다! 하시면 그냥 안드시는게 낫습니다^^; 향이 뚜렷해요.
  • Uglycat 2014/10/03 13:35 # 답글

    동진시장을 동'전'시장으로 본 나란 녀석은... -┌;;;
  • minci 2014/10/04 00:04 # 답글

    연남동은 낮술에 관대한 동네 아니던가요..
    곳곳에 '낮술환영'이...;;
  • fthero 2014/10/26 07:25 # 삭제 답글

    연남동 가셨으면 커피를 드셨어야 했는데..
    커피맛을 잘 모르는 저한테도 이심의 커피는 무척 큰 인상을 주더군요.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