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3 확장팩 클리어, 블소블로가 필요해



'디아블로3 : 영혼을 거두는 자' 클리어... 하고 모험 모드로 요기조기 좀 다녀보는 중. 클리어하고 나면 결론은...


야만전사 미모가 채고시다. (...)


...아니 뭐 원래부터 인게임 모델링 말고는 다 미노년이긴 했지만! 이번 엔딩 일러스트는 특히나 미형으로 나왔군요. 티리엘이 단골 떡밥 던지는 나레이션할 때 일러스트가 화면에 뜨는 순간 뿜었음.

게임 자체는 2.0 적용되면서부터 찬양하는 목소리가 자자하길래 게임이 어떻게 변했나 싶었는데, 정말 많이 변하긴 했군요. 하다 보면 막 전설이 쏟아져서 전설 파밍하는 재미로 하게 됩니다. 하지만 게임 플레이 자체는 난이도를 올리면 어쩔수록 이거 뭐 어쩌라고, 하는 짜증이 따라오는군요. 비전 파수기랑 장판, 그리고 순간이동으로 요리조리 도망가는 적들이 그렇습니다. 이것들이 별로 게임 플레이를 창의적인 컨트롤을 요구하는 게 아니라 그냥 짜증을 유발할 뿐인 것 같아요.

어려움 난이도로 플레이하다가 때때로 지인들과 파티플레이를 할때는 달인, 고행 난이도로 올려가면서 했습니다. 근데 다른 건 대체로 설정된 난이도를 따라가는데 말티엘만 난이도가 혼자 따로 놀아서 으잉? 갑자기 팍 어려워져서 죽고 또 죽고ㅠㅠ


게임 자체는 반복 플레이가 재밌도록 많은 부분에 공을 들인 게 보입니다. 모험 모드도 그렇고, 계정 공유되는 정복자 레벨도 그렇고, 쏟아지는 전설 파밍의 맛도 그렇고. 그외에는 스토리 진행을 하다 보면 나오는 짧은 인던들에도 서브 스토리들이 숨어 있어서 그거 뒤져보는 맛도 있죠. 오리지널 때는 그런 던전이 있건 없건 뭔 상관이냐 난 빨리 다음으로 가는 길을 찾고 싶다, 였는데 이번에는 스토리 놓치기 싫어서 꼼꼼하게 맵을 탐색해보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근데 정작 메인 스토리는 이거 뭔가 싶을 정도로 부실하네요. 오리지널 스토리도 별로 좋은 소리는 못들었지만 이거에 비하면 최소한 동기 부여는 되는 스토리였다고 느낍니다. 이건 진짜 하다가 말티엘이 뭔짓을 하건 그래서 인류가 멸망하건 말건 나랑 무슨 상관인가 싶을 정도로 뭐가 없어요. 되게 뻔한 소리들로 위기가 왔으니 타파합시다... 하고 있는데 저는 심지어 중간에 아드리아가 튀어나왔을 때조차도 얘를 잡아야겠다는 욕구가 안일어날 정도로 전혀 이입이 안 됐습니다.


그에 비해 서브 스토리들은 좋았습니다. 맵 뒤져서 찾아내는 퀘스트들도, 예를 들면 왕과 반역자와 혁명 이야기 같은 것들이 좋았고 난민들과 대화를 해서 진행되는 이야기들도 잔재미가 쏠쏠하죠. 추종자들과 대화를 진행하다 보면 나오는 퀘스트들도 마음에 들어요. 특히 건달이 좋더군요. 건달 이야기는 분명히 다음 확장팩에서 또 계속 이어질텐데, 이제는 레아와 디아블로가 어떻게 되건 아무런 궁금증도 안 생기고 그저 건달과 그녀의 뒷이야기가 어떻게 되는지가 궁금합니다. 아련한 뒷맛과 이후에 거대한 스케일의 위험을 암시하는 센의 이야기도 빼놓을 수 없고요.


기본적으로 제가 디아블로를 패키지 게임으로 보고 있다 보니 오리지널 때도 그랬지만 이번에도 딱히 열심히 반복 플레이를 계속할 것 같지는 않습니다. 저는 모두가 열광했던 디아블로2 때조차도 캠페인을 다 깨고 나서는 거의 건드리지 않았죠. 그래서 엔딩까지 하고 나서 메인 스토리 때문에 좀 빡쳤어요. 마치 칭찬이 자자한 디저트 카페에 가서 주문을 했는데 내가 주문한 메뉴만 빼고는 다 괜찮을 때의 기분이랄까? 부디 다음 확장팩에서는 이러지 말았으면 좋겠군요.


그리고 하면 할수록 느끼는 건, 이 게임은 룩덕질이 너무 부족해ㅠㅠ 블리자드가 김형태를 영입해서 블레이드 & 소울의 룩덕룩덕한 미덕을 가진 온라인 게임을 만들어주면 얼마나 좋을까. 디아블로가 블소블로였다면 룩덕룩덕하기 위해 미친 듯이 반복 플레이를 했을 것을!




덧글

  • intherain 2014/04/01 18:45 # 답글

    그리고 영원히 곶통받는 블소 시스템에 갇히신다 합니다(...)
  • 루아™ 2014/04/01 19:12 # 답글

    형상변환 있는데 룩덕질 하시죠!

    성능은 후지지만 룩은 이쁜 성전사라던가
  • 로오나 2014/04/02 16:29 #

    아니 그냥 이 게임은 근본적으로 룩이 안 이뻐요. (...) 물론 그래도 가능하다면 그 속에서도 룩덕질 거리를 찾아내는게 룩덕네 인심이지만...
  • 창검의 빛 2014/04/01 19:13 # 답글

    그래서 저는 그냥 성전사 남캐를 만들고 카오스 로드룩(http://meta.filesmelt.com/downloader.php?file=daemon_sword_chaos_lord.PNG , http://pds26.egloos.com/pds/201403/28/01/c0049301_533500d8dea20.jpg)으로 댕기죠.
  • 괴인 怪人 2014/04/01 19:29 # 답글

    저도...캐릭터 조형 기능 추가해줬으면 미친듯이 파고들었을듯
  • Merkyzedek 2014/04/01 20:17 # 답글

    형상변환을 통해 만들다보니 염약에 쓰이는 돈도 장난이 아니더군요.... 전대물 놀이하며 놉니다...
  • bono 2014/04/01 20:20 # 답글

    쉔은 롤에 나오는... 진짜 추종자랑 센 이야기가 재밌었습니다 전설이 쏠쏠하게 떨어져서 진짜 재밌더군요
  • 로오나 2014/04/02 16:29 #

    수정했습니다. 전설블로죠.
  • 창천 2014/04/01 20:43 # 답글

    으으.. 아직 확장팩을 지르지 못한 1인은 웁니다 ㅠㅠ 꺼이꺼이
  • 알트아이젠 2014/04/01 21:07 # 답글

    얼른 해보고 싶네요. 소장판을 샀음에도 아직까지도 설치를 못하다니!!
  • 김전일 2014/04/02 08:50 # 삭제 답글

    성전사를 키우고 있는데
    룩이 빤짝빤짝하니 제 취향이더군요...
  • 초록불 2014/04/02 10:12 # 답글

    고행 5막에서 너무 어렵더군요. 지하실에서 번번히 죽어서 어떻게 해야 할까 고민 중입니다.
  • 로오나 2014/04/02 16:28 #

    난이도를 낮추고 렙업과 파밍이 될때를 노리시는 편이^^;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