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스테이크와 처참한 커피 '홍대 뉴욕뉴욕'



간만에 홍대 뉴욕뉴욕. 외부에서 보면 세련된 카페 같지만, 그리고 카페 메뉴도 하고 있지만 어쨌거나 스테이크 파는 집입니다. 스테이크집 하면 와방 비쌀 것 같지만 그럭저럭 부담 적은 가격이고요. 돼지고기 스테이크에 한정된 이야기고 소고기 스테이크는 좀 더 비싸긴 합니다만.


이 날은 평소 들어가던 수노래방 사거리 쪽 골목이 아니라 반대쪽에서 접근. 이 가게 뒤쪽은 처음 봤습니다.


시원스러워보이는 야외 자리. 요즘 날씨라면 밖에서 먹는 것도 나쁘지 않겠습니다.


지난번까지 2층에만 갔었는데 이번엔 1층으로... 1층 창가자리가 비어있었거든요. 햇살도 잘 들고 분위기도 마음에 들고 의자도 편해보여서 안착.


메뉴사진은 클릭하면 와방 커집니다. 단, 첫번쨰 것만요. 식사메뉴와 카페 메뉴를 다 하고 있습니다. 파스타와 리조또 등도 하지만 여기서는 스테이크 밖에 먹어보지 않았어요. 애당초 여기 올 생각을 할 때는 고기 먹고 싶어질 때라서 앞으로도 딱히 파스타를 먹을 것 같진 않습니다.


주문하고 나면 식전빵이 나옵니다. 식전빵은 야들야들.


머쉬룸 보스턴 벗 스테이크. (9800원) 참고로 가격은 VAT 10% 별도고, 주문할 때 소스를 매운맛, 보통맛, 어린이소스 세 가지 중에 선택할 수 있습니다. 돼지고기 스테이크지만 야들야들해서 참 좋고 소스는 진하고 살짝 매콤합니다. 큼직한 버섯이 같이 나오는 게 좋아요.


갈릭 보스턴 벗 스테이크. (12900원) 역시 소스를 매운맛, 보통맛, 어린이 소스 중에 선택 가능. 둘이 똑같이 보통맛으로 선택했기 때문에 진하고 살짝 매콤한 건 동일. 딱히 매운맛으로 먹고 싶은 마음은 안드는 딱 좋은 수준이었습니다. 마늘향이 좋았던 스테이크. 다만 지난번에도 생각한 건데 같이 나오는 감자는 생크림을 올리는데 감자 자체는 별로 안뜨거운 것도 그렇고 생크림의 단맛이랑 별로 잘 어울리는 느낌이 아니라는 게 좀... 사워크림 같은 걸 얹는 게 더 낫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시간이 좀 애매하게 남아서 다른데 가기에는 좀 그렇고, 그렇다고 멀뚱멀뚱 앉아있기도 미묘했는지라 카페 메뉴를 하나씩 주문했습니다. 아이스 아메리카노. (3300원) 이걸 마신 지인의 표정이 뭔가 심란해보여서 왜냐고 물어보니 한번 마셔보라고 했고, 그리고 잠시 후 저도 똑같은 표정을 지었습니다. 이건 이견의 여지 없이 우리가 살면서 마셔본 아메리카노 중에 최악이었거든요; 우와, 이렇게 묽은 아이스 아메리카노라니 정말 황당할 지경. 나중에 물어보니까 추가금 없이 샷추가가 가능하다고 하니, 전 아예 안마시길 권하고 싶지만 반드시 마셔야겠다면 샷추가를 해서 드시길 권장합니다. 나중에 얼음이 좀 녹으니 거의 보리차 수준ㅠㅠ


수제 팥빙수. (5500원) 으음. 실로 세련된 분위기와 어울리지 않게 그야말로 옛날 제과점 스타일 팥빙수였습니다. 얼음은 거칠고 그러나 우유를 너무 많이 부어 나와서 빠르게 녹아버리고 있었으며 위에 올라간 것들도 싼티가... 올해 여름 먹은 모든 빙수를 통틀어도 워스트3 안에 들어갈 퀄리티. 스테이크 맛있게 먹고 나서 그것과 격차가 너무 심한 팥빙수가 나오니 실로 당혹스러웠음;


결론적으로 여긴 스테이크 먹으러 가는 식당. 앞으로도 고기 먹으러 종종 가겠지만, 카페 메뉴는 안건드릴 것 같습니다. 분위기 있고 가격대도 홍대스러우니, 카페 메뉴도 그에 어울리는 수준으로 개선해줬으면 좋겠군요.


위치는 여기입니다. 수노래방 사거리에서 홍대 놀이터 쪽으로 올라가다가...


왼쪽에 이 골목이 보이면 들어가서 끝까지 가면 도착.






덧글

  • 알트아이젠 2012/09/10 23:18 # 답글

    확실히 스테이크는 좋은데 커피와 팥빙수는 좀 심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 로오나 2012/09/11 14:06 #

    정말 심했습니다...
  • 창천 2012/09/11 00:19 # 답글

    스테이크는 참 맛있어보이는데 말이죠.. 아메리카노는 맨처음 보고 아이스티인 줄 알았습니다[...]
  • 로오나 2012/09/11 14:07 #

    정말 묽어요... 스테이크는 맛있음.
  • 방울토마토 2012/09/11 00:32 # 답글

    요즘 홍대 거의 안 가서 가던 좋은 집들 많이 사라져서 헤매는데 정보 감사합니다..
    덕분에 이로리도 잘 다니고 있습니다.. 여기도 조만간 가봐야겠네요 ㅎㅎ
  • 로오나 2012/09/11 14:07 #

    이로리 좋지요=ㅂ=
  • 된장오덕 2012/09/11 02:13 # 답글

    대구에서 갔던 뉴욕뉴욕이란 레스토랑이 생각나네요. 25살쯤 처음 갔는데 처음으로 빵이 덮어진
    파스타를 처음 먹어본 곳!! 서울촌년이었던 저에게 신세계를 보여준 레스토랑인데
    호숫가 근처에 있던 곳인데 참 맛있었는데 설마 같은 체인이려나...
    그나저나 로오나님...오늘도 훌륭한 맛집 포스팅에 부러워 눈물이 납니다요 ㅠㅠ

    ...검색해보니 체인 맞네요 컥...홍대점도 가보고 싶어요!!!
  • 로오나 2012/09/11 14:07 #

    체인이었군요. 빵이랑 스테이크는 맛있어요. 커피만 드시지 마시길.
  • 알렉세이 2012/09/11 09:40 # 답글

    어딘가 했더니 여기군요.=ㅅ=ㅋ
  • 란지엔 2012/09/11 10:34 # 답글

    아메리카노랑 빙수는 ...............................................................................참...........
  • 로오나 2012/09/11 14:07 #

    정말 처참...
  • 2012/09/11 11:03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chatmate 2012/09/11 16:24 # 답글

    아메리카노가 아니고 그릭 커피였나보군요 그건.
  • Skullist 2012/09/15 08:03 # 답글

    .....생각해보니 패밀리 레스토랑이든 어디든 전 커피는 만족해서 마셔본적은 없군요..

    에라이 걍 집에와서 드립이나 해마셔야 ㄱ-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