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시빙수와 딸기빙수 '홍대 코코브루니'


간만에 홍대 코코브루니. 여름이 와서 빙수를 개시한 걸 보고는 먹으러 갔습니다. 여전히 주변 건물들 사이에서 혼자 새하얀 외관이 튀는 카페. 안은 하얗고, 넓고, 그리고 소란스럽죠. 넓은만큼 사람이 많은 것도 많은 거지만 서리가 좀 울리는 편이라 조용한 분위기와는 거리가 멉니다. 그만큼 부담없이 떠들 수 있는 건 좋지만요. 그리고 오랜만에 오니 전에는 없었던 무선 랜도 갖춰놔서 좋네요.


작년에 이어 올해도 빙수 메뉴는 홍시빙수인 어찌감이와 딸기빙수인 일편딸심. 솔직히 홍시빙수는 웃고 넘길 수 있는 수준이지만 딸기빙수 이름은 너무 민망해요. 작년에 반응이 안좋았을텐데 올해는 좀 바꿀 것이지-_-; 가격은 작년에 비해 어찌감이가 2000원, 일편딸심이 1500원 올랐군요. 양이 와방 많은 편은 아닌지라 비싸다는 느낌. 뭐 요즘 빙수값이 다 비싸긴 합니다만...




홍시빙수 어찌감이. 위에 올라간 홍시 아이스크림은 홍시맛이 잘 살아있고 너무 달지 않아서 꽤 맛있습니다. 곶감과 팥도 잘 어울리고 쫄깃한 떡도 좋네요. 하지만 얼음이 많이 아쉽습니다. 눈꽃빙수 타입의 사르르 녹는 얼음이었으면 좋았을텐데, 일반적인 거친 얼음이라... 뭐 롯데리아 팥빙수와 비교하면 입자가 작게 갈린 편이긴 한데 그래도 좀 많이 차갑고 거기에 씹는 노동이 더해지니 먹다 보면 입안이 아파져요. 위에 올라간 것들과 밸런스가 안맞는 느낌입니다. 양적인 면에서도 얼음이 많고... 내년에는 눈꽃빙수 타입의 얼음으로 바뀌었으면 좋겠군요.


딸기빙수 일편딸심. 일단 민망한 이름이 점수를 깎아먹고... 어찌감이와 달리 팥이 들어가지 않은 순수한 딸기빙수입니다. 위에 올라간 산딸기 아이스크림은 새콤함이 강조되어서 꽤 맛있어요. 얼린 딸기와 쫄깃한 떡 그리고 땔기 잼도 좋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위에 올라간 것과 밸런스가 안맞는 가친 얼음이 많이 아쉽네요.


요즘은 빙수 가격도 올랐지만 여기저기 개성 있거나 퀄리티 높은 빙수 하는 곳이 많아져서 올해 빙수 먹으면서 많이 까다로워지는 느낌입니다. 작년에 먹었을 때는 가격 말고는 딱히 불만 없었던 것 같은데...








덧글

  • 알트아이젠 2012/07/03 21:47 # 답글

    예뻐보이지만, 가격이 비싸다는게 아쉽네요.
  • 로오나 2012/07/04 15:33 #

    빙질만 눈꽃빙수 타입이었어도 뭐 넘어갔을텐데 안그러다 보니... 지난해보다 더 오르기도 했고.
  • haley 2012/07/03 22:03 # 답글

    역시 비싸네요! 어젠가 뉴스에서 12000원짜리 빙수 원가가 2000원이라는 걸 알고는
    아... 비싼 빙수가 어쩐지 먹기 싫어지더라고요 ㅎㅎㅎ
  • 로오나 2012/07/04 15:34 #

    원가야 뭐가 들어가냐에 따라 다를 거고 가게세나 인건비 등등도 고려해야겠지만... 요즘 빙수가가 비싼건 사실이죠.
  • 술마에 2012/07/03 22:21 # 답글

    빙수가 산으로 올라간다~ 빙수 가격이 산을 마구 타네요 으어어~
  • Uglycat 2012/07/03 23:20 # 답글

    이름 센스가 참...
  • 링캣 2012/07/03 23:59 # 답글

    드레싱만 맛있고 잡초로 만든 샐러드를 먹는 기분이었달까;;;;얼음이 너무 거칠어서 먹는데 입안이 아팠어요;;;뎅장;ㅅ;
  • 로오나 2012/07/04 15:34 #

    밸런스가 아쉽긴 했어요. 눈꽃빙수 타입이었으면 점수를 상당히 높게 줬을 것 같은데... 뭐 그럭저럭 맛있게 먹긴 했지만 저는.
  • 창천 2012/07/04 09:36 # 답글

    네이밍 센스가 참으로...[...]
  • 로오나 2012/07/04 15:34 #

    작년과 동일하게 꿋꿋하게 밀어붙이는...
  • 다물 2012/07/04 10:53 # 답글

    일편딸심... 저만 그렇게 생각한게 아니군요. 아! 우린 타락했어
  • 로오나 2012/07/04 15:34 #

    저건 누가 봐도 민망...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