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년 쿠로 카레와 디저트들 '홍대 카페 소스'


간만에 홍대 카페 소스. 일곱명쯤 우르르 몰려갔는데 건물 안에는 자리가 없어서 야외자리에 앉았습니다. 테이블이 넓고 그늘이 시원해서 나이스.


야외자리는 선불입니다. 카운터가 가게 안에 있으니 당연하다면 당연한 조치.


카페 소스에서 가장 유명한 100년 쿠로 카레. (10000원) 전에 소셜 커머스 쪽으로 나왔을 때는 블랙 카레라고 부르던데... 비주얼로 보면 카레는커녕 짜장이 아닌가 싶지만 분명 카레 냄새가 나고 맛도 카레라는 게 신기한 메뉴. 신기하긴 한데 맛이 그렇게 와방 좋은 건 아니니 그냥 신기한 맛에 한번쯤 먹어볼만 합니다. 근데 예전에 왔을 때보다 카레가 묽은 듯? 예전에는 좀 더 수분이 적고 끈기가 있는 느낌이었는데...


로코모코 덮밥. (10000원) 계란후라이가 망토처럼 위에 올라가 있는 게 인상적. 계란후라이는 절묘하게 반숙 상태고, 두툼한 햄버그가 맛있습니다. 듬뿍 들어가 있는 양파가 꽤 좋았고 버터와 간장을 이용한 버섯소스도 진한 맛이 좋았어요.


새우와 브로콜리 제노바 소스 파스타. (10000원) 녹색이 도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양은 제법 실한 편이고 맛도 괜찮습니다.


마늘 버섯 명란 소스 파스타. (10000원) 양은 새우와 브로콜리 제노나 소스 파스타와 마찬가지로 실한 편. 맛은 좀 평이 별로였습니다.


밥 다 먹고 디저트 타임. 가토 쇼콜라 클래식. (5000원) 케익 자체보다도 사탕 세공이 인상적이었던 녀석입니다. 화려해! 초콜릿맛이 진한 편.


스트로베리 푸딩 타르트. (5000원) 제법 먹음직스럽게 나옵니다.


검은깨 & 팥 쉐이크. (5500원) 딱 이름 보면 예상이 가는... 팥빙수 생각나는 맛입니다. 검은깨 덕분에 약간 고소함이 더해진 정도?


카라멜 & 쿠키앤크림 쉐이크. (5500원) 위에 아이스크림과 과자가 얹어나오는 게 특징.


위부터 베리 레어치즈 모플, 소금 카라멜 모플, 티라미스 모플. (셋 다 7000원) 이 가게 특징은 모플을 팔고 있다는 것. 와플인데 떡같이 쫀득한 식감도 나는 것이 특징이죠.


더블 소금 카라멜 모플. (12000원) 소금 카라멜 모플은 위에 올라간 아이스크림이 소금 카라멜 아이스크림입니다. 카라멜의 씁쓰레한 단맛과 소금의 짠맛이 잘 어울리는 디저트에요. 소금의 짠맛 덕분에 다른 맛이 뚜렷하게 두드러지는 느낌도 들고요. 덤으로 이건 기본가 7000원에 5000원을 더한 '더블'이기 때문에 양도 푸짐하고=ㅂ=


모플의 경우는 2500원을 더해서 9500원으로 음료를 세트로 같이 주문할 수 있습니다. 세트로 선택할 수 있는 음료는 블랜드 커피, 아이스 커피, 홍차, 카페오레, 아이스 카페오레, 아이스티, 오렌지 주스, 자몽 주스, 파인애플 주스, 애플 주스. 더블 모플을 세트로 주문할 경우에는 음료 하나는 + 2500원 해서 14500원, 음료 둘은 +4500원 해서 16500원.






덧글

  • 카이º 2012/06/25 21:42 # 답글

    언제나 저 쿠로카레가 독특하게 느껴져요..
    진한 맛이 확 날거 같아요~

    모플은 델문도에 비해 더 종류도 많고 꽤나 본격적으로 보여요!
    쫀득쫀득.. 좋네요~
  • Uglycat 2012/06/25 22:12 # 답글

    새까만 카레는 처음 보네요(짜장 같아)...
  • 창천 2012/06/25 23:40 # 답글

    쿠로카레는 보고 짜장인 줄...
  • 홍쎄 2012/06/26 08:15 # 답글

    디저트에 더 혹 갑니다. 모플을 아직 접하질 못했어요... ㅠ
  • 청하 2012/06/26 08:48 # 답글

    저 크림소스 저는 마늘 버섯 명란이 아니라 까르보나라로 기억하는디;;
  • 결핍 2012/06/26 09:40 # 답글

    너무 맛있어보여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