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 '최종병기 활'이 '혹성탈출'을 누르다


'최종병기 활'이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2주차 주말에도 89만 5천명이 들면서 누적 315만 9천명을 돌파! 2주만에 300만 고지를 밟은 물론이고 누적 흥행수익이 237억 5천만원에 이르면서 손익분기점을 확실히 넘었습니다. 호평과 흥행이 잘 맞아떨어지고 있기 때문에 더 치고 올라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위는 '혹성탈출 : 진화의 시작'입니다. 604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67만 1천명, 유료시사회를 포함한 누적관객은 101만 2천명에 달합니다. 2위 주제에 한주만에 100만을 돌파해버렸군요. 흥행수익은 75억 5천만원. 우리나라에서도 호평과 함께 흥행에 성공하고 있습니다. 저도 보고 왔는데 시리즈의 리부트 프리퀄로서 아주 잘 만들어졌더군요. 혹성탈출 시리즈를 직접적으로 본 적은 없고 그냥 사전지식으로만 알고 있는 저도 굉장히 재미있게 볼 수 있었습니다.


3위는 전주 2위였던 '블라인드'입니다. 주말 33만 8천명, 누적 135만 1천명, 누적 흥행수익 105억 4천만원. 이 영화 손익분기점은 140만명으로 알려져 있는데 주중으로 넘어갈 것 같습니다.


4위는 전주 3위였던 '개구쟁이 스머프'입니다. 주말 20만명, 누적 75만 7천명, 누적 흥행수익 57억 9천만원.


5위는 전주 그대로 '마당을 나온 암탉'입니다. 주말 19만 8천명, 누적 168만 7천명, 누적 흥행수익 112억 5천만원! 손익분기점인 150만명을 돌파해서 200만을 향해 가고 있습니다. 상영관은 388개지만 대체로 낮시간대만 차지하고 있어서 직장인들은 못보는 사태가...


6위는 '세 얼간이'입니다. 전설의 인도영화의 전설.(...) 과연 흥행이 어떻게 될까 했는데 283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8만 7천명, 첫주 11만 9천명이라는 괜찮은 성적이 나왔군요. 흥행수익은 8억 7천만원.


7위는 전주 6위였던 '퀵'입니다. 상영관이 301개까지 줄면서 흥행세도 끝물로 가는 분위기. 주말 8만명, 누적 301만 6천명, 누적 흥행수익 221억 5천만원. 손익분기점인 300만을 넘었다고 합니다. 약간 더 수익이 나는 선에서 마무리되겠네요.


8위는 톰 행크스가 감독, 각본, 주연을 다 책임지고 줄리아 로버츠와 호흡을 맞춘 로멘틱 코미디 '로맨틱 크라운'입니다. 291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5만 3천명, 첫주 7만 7천명이 들었고 흥행수익은 5억 9천만원. 중년 남자 래리 크라운(톰 행크스)이 다시 대학생 신분으로 돌아가(물론 젊어지거나 과거로 회귀하는 건 아님) 교수(줄리아 로버츠)와 눈이 맞는 사랑 이야기입니다.


9위는 전주 4위였던 '7광구'입니다. 한번에 끝물로 가버리는군요; 주말 3만 6천명, 누적 220만 9천명, 누적 흥행수익 191억 4천만원. 올해 100억 영화 중 제일 망한 영화가 되어버렸음.


10위는 전주 9위였던 '명탐정 코난 : 침묵의 15분'입니다. 주말 3만명, 누적 61만 9천명이 들면서 올해도 코난의 파워를 증명하고 사라져가는군요. 누적 흥행수익 40억 5천만원.


이외에는 11위의 '고지전'이 누적 291만 2천명이 들었고, 12위에 다큐멘터리 '원라이프'가 첫주 1만 8천명이 들었으며, 13위에 '카우보이 & 에이리언'이 누적 24만 5천명으로 끝날 것 같습니다.(이 영화 진짜 올여름의 흥행 재앙 중 하나로 기록될 듯;) 89위에 '스트리트 파이터 : 춘리의 전설'은 무려 1개관에서 29명의 관객수를 기록하기도 했음.(...)


그리고... 무려 36억원이라는 제작비가 투입된 국산 애니메이션 '홍길동 2084'는 불과 45개관에서 개봉해서 첫주말 1937명, 첫주 2584명이 들었습니다.(...) 흥행수익은 1961만 9500원. ...이건 제작비도 많이 들인 주제에 애당초 배급단계부터 돈 벌 생각이 없었군요;


이번주 개봉작들 중 눈에 띄는 것들을 살펴보자면,


북미에도 이번주에 개봉하는 공포영화 '돈비 어프레이드-어둠 속의 속삭임'도 개봉. 1973년에 만들어진 TV영화 'Don't Be Afraid of the Dark'를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제작, 각본을 맡아서(각본은 '미믹'과 '더 콘서트'의 매튜 로빈스와 함께 작업) 리메이크시킨 작품입니다. 감독은 만화가 출신의 신예 트로이 닉시. 공포영화인데 케이티 홈즈와 가이 피어스라는 쟁쟁한 인물들이 주연으로 참여했고 1999년생으로 아직 어리지만 벌써 13개 작품에 출연한 경력을 가진 베테랑 아역 베일리 매디슨의 모습이 깜찍하군요.

19세기에 지어진 낡은 저택으로 이사온 아버지와 딸, 그리고 아버지의 여자친구. 딸은 그곳에서 밤마다 알 수 없는 속삭임과 함께 찾아오는 이상한 생명체를 만나 친해지게 되지만 그것들의 정체는 도무지 알 수가 없는데...




케서방님께서 또 한작품 들고 오셨습니다. 이번에는 액션 스릴러물 '드라이브 앵그리'입니다. 제목대로 3D 상영되는 영화인데 리암 니슨의 '테이큰'이 생각나기도 하는 딸을 살해한 악당들에게 아버지가 처절한 복수혈전을 벌이는 내용입니다. 자동차 액션씬의 비중이 꽤 높은 듯. 감독은 '블러디 발렌타인'의 패트릭 루지에. ...하지만 북미에서는 한참 전에 개봉해서 흥행참패.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별을 쫓는 아이'가 개봉합니다. 기다렸던 사람도 꽤 많았을 작품이죠. 저도 보러 갈까 고민중인 물건인데... 근데 포스터에 지브리 작품들과 비교를 하고 있는데 인물작화가 묘하게 지브리스럽긴 하군요.(...)




코미디물인 '내 여자친구의 결혼식'도 개봉. 신부들러리들이 벌이는 한판 소동을 그린 영화입니다. 미국 시트콤 '오피스'를 연출한 폴 페이그의 작품으로 제목답게 주연은 죄다 여성. 북미에서는 5월에 개봉해서 적은 제작비로 대박을 쳤습니다.





북미에서는 '쿵푸팬더2'를 누르면서 대박을 친 '행오버2' 개봉. 1은 개봉도 안했지만 역시 대박쳤었고 얼마 전에는 케이블 TV에서도 해준 듯? 토드 필립스 감독, 브래들리 쿠퍼, 에드 헬름스, 잭 가리피아나키스 주연. 2년 전(행오버1) 라스베가스에서 신랑 실존사건이라는 지독한 일을 겪었던 세 친구는 그때 결국 약혼녀와 파혼하고 새로운 여자친구를 만난 친구의 결혼식에 참석하기 위해 태국으로 건너가는데... 딱 한잔만 하자면서 술을 마시기 시작하고 눈을 떠보니 방콕이었다!




유덕화, 성룡, 판빙빙 주연 '샤오린 : 최후의 결전'도 개봉. 반란군이 들끓던 중국 공화국 초기, 백전백승의 장군 호우지에(유덕화)는 소림사가 위치한 동봉성을 함락시키는데 성공, 승리에 도취된 채 의기양양하지만 가장 믿던 의형제 카오만의 배신으로 딸을 잃고 사랑하는 아내(판빙빙)마저 떠나 보냅니다. 모든 것을 다 잃은 후 소림사에서 은신하며 지내던 호우지에는 독특한 수도승 우다오(성룡)를 통해 깨달음을 얻기 시작하고, 소림사의 스님들과 함께 피난민들을 도우며 살아갑니다. 그리고 갖은 악행을 저지르며 세력을 키워가던 카오만은 호우지에와 소림사를 상대로 최후의 공격을 준비하는데…








덧글

  • Aakom 2011/08/23 18:07 # 삭제 답글

    지난 달에 행오버 2를 방콕에서 친구들과 봤습니다. 태국 사람들도 재미있어 하지만 불만이 가득..

    "아니 왜 하필 방콕에서도 후지고 후진 구석만 나오는거지?"
  • 로오나 2011/08/23 19:08 #

    고생한다는 분위기를 주고 싶어서...가 아닐까요^^;
  • 수액 2011/08/23 18:19 # 답글

    악 드라이브 앵그리는 제발...
    저 영화 보고 니콜라스 케이지의 영화보는 안목이 정말 맛이 갔구나 라고 생각을 했었죠.
  • 로오나 2011/08/23 19:08 #

    워낙 내림세라서 어떻게든 필사적으로 발버둥치고 있는 거겠지만... 고스트 라이더2로 좀 재기해줬으면 좋겠습니다.
  • 알트아이젠 2011/08/23 20:17 # 답글

    [세 얼간이]는 정말 재미있더군요. 기회가 되신다면 25일 아트하우스 모모에서 상영하는 인도판을 보시길 바랍니다. 일반 개봉판은 30분가까이 잘렸다는군요.
  • 로오나 2011/08/26 18:17 #

    발리우드풍 군무가 짤렸다고 하더군요. 흠. 여유가 되면 보고 싶긴 한데...
  • dunkbear 2011/08/23 20:38 # 답글

    [퀵]은 본전을 건졌네요. 7광구나 고지전을 생각하면 운좋다고 해야할까요.
  • 로오나 2011/08/26 18:17 #

    실제로 그렇죠.
  • Uglycat 2011/08/23 22:13 # 답글

    올 여름 극장가의 진정한 승자는 '최종병기 활'로 기록될 듯...
    전 이번 주에 '별을 쫓는 아이'를 보러 갈 예정인데 상영일정이 어찌될지...?
  • 로오나 2011/08/26 18:17 #

    혼자 여유 있게 이익 보는 스코어...
  • 창천 2011/08/23 23:57 # 답글

    최종병기 활은 보고 싶은데 말이죠 쩝..
  • 달걀폭풍 2011/08/24 11:15 # 답글

    어제 최종병기 활 보고 왔는데 정말 재밌더군요.
    홍길동은 36억 투자해서 약 2000만원 수익이라니; 진짜 처참하네요.
  • 로오나 2011/08/26 18:18 #

    마당을 나온 암탉과 비교하면 진짜 비교체험 극과 극입니다-_-;
  • polomerria 2011/08/24 12:04 # 삭제 답글

    최종병기 활은 정말 재미있더군요.
    7광구 보고 아무렇지 않았던 제 감성이 틀렸다는걸 확인했습니다!
    역시 사람이 좋은걸 좀 봐야 안다니까요...
  • 휘령무 2011/08/29 17:24 # 삭제 답글

    별을 쫓는 아이가 이번에 인물작화가 지브리스러워진게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인물작화쪽을 지브리쪽 스태프랑 손을 잡았더군요(....)

  • 로오나 2011/08/29 20:10 #

    과연.(...)
  • 휘령무 2011/08/29 17:27 # 삭제 답글

    그건 그렇고 마당을 나온 암탉 진짜 선전하네요 홍길동 2084는 예상대로....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