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 <조선명탐정> 270만 돌파!


'조선명탐정 : 각시투구꽃의 비밀'이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로써 명절시즌 2주 배틀의 승자가 결정됐군요. 미국은 수퍼볼 때문에 극장가가 파리 날렸지만 우리나라는 명절 파워에 힘입어 완전 대박, 주말 110만 8천명이나 되는 관객을 추가하면서 누적 272만 2천명을 달성했습니다. 누적 흥행수익은 206억 8천만원. 300만 돌파는 너무 쉽겠고 이후에 얼마나 기세를 유지하느냐에 따라서 400만이 되느냐 마느냐가 결정될 듯. 구성적으로는 불평이 많지만 기본적으로 즐겁게 볼 수 있는 이야기라는 평이 많아서 보고 싶긴 한데... 어쨌든 이 정도로 성공했으니 후속작도 기대해볼만 하지 않을지^^;


2위도 전주 그대로 '걸리버 여행기'입니다. 혹평이 쏟아지고 있는데도 2주간 기세가 유지되는군요; 주말 56만 5천명, 누적 156만 3천명에 누적 흥행수익은 147억 2천만원. 왠지 제작사 쪽에선 '헉, 한국에서 이상하게 많이 벌렸어! 뭐지, 이건!?'하고 놀라고 있을지도.(...)


3위도 전주 그대로 '평양성'입니다. ...이 순위는 왠지 재미가 없군! 어쨌든 주말 52만 7천명, 누적 134만 9천명, 누적 흥행수익은 100억 5천만원. 제작비가 80억원으로 알려져 있어서 첫주를 보고 이거 좀 어렵겠는데, 라고 생각했는데 이 정도면 괜찮은 수준이네요. 문제는 다음주까지 이 기세가 유지되는 것이냐인데...


4위도 전주 그대로 '글러브'입니다. 주말 33만명, 누적 160만 9천명이 들면서 강우석 감독이 아직 죽지 않았음을 보여주는군요. 누적 흥행수익은 117억 3천만원인데, 제작비가 40억원 들었다고 알려진 것을 감안하면 이미 충분히 선전한 셈입니다.


5위도 전주 그대로(아, 슬슬 뭔가 너무해!) '상하이'입니다. 주말 7만 1천명, 누적 22만 8천명, 누적 흥행수익 17억 4천만원입니다.


어쨌거나 6위도 전주 그대로! '그린 호넷'입니다. 주말 4만 9천명, 누적 17만 8천명, 누적 흥행수익 19억 6천만원으로 제작비 1억 2천만 달러의 헐리웃 블록버스터 치고는 정말 초라한 성적표를 기록하고 있군요-_-;


7위도 전주 그대로! '메가마인드'입니다. 주말 4만 7천명, 누적 86만 3천명, 누적 흥행수익 85억 6천만원.


8위도 전주 그대로! '타운'입니다. 주말 2만 2천명, 누적 8만 6천명, 누적 흥행수익 6억 6천만원.


9위도 전주 그대로! '헬로우 고스트'입니다. 주말 1만 7천명, 누적 303만 8천명으로 마침내 300만 고지를 밟았군요. 누적 흥행수익은 219억 9천만원.


10위는 드디어 순위가 바뀌었다!(두두둥) 아직 정식 개봉은 아니고 21개관에서 유료 시사회에 돌입한 디즈니의 '라푼젤'이 차지했습니다. 일단 주말 1만 2천, 한주간 2만 1천명이 들었고 웹상에 나오는 반응도 상당히 좋은 편이라서 기대중.


이번주 개봉작 중에 눈길 가는 것들을 꼽아보자면,


유료시사회로 10위를 차지한 '라푼젤'이죠^^; 이미 전세계적으로 4억 달러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하며 디즈니도 안 죽었다는 것을 과시한 작품. 다들 호평이라서 저도 보려고 벼르고 있습니다. 제작비가 2억 6천만달러나 되기 때문에 저렇게 벌고도 아직 적자 레벨이라는 것이 안습이긴 하지만 2차 수익의 제왕 디즈니라면 문제없을테니 상관없어! 다들 아시는 동화, 엄청 긴 머리칼과 거기에 건장한 남자가 매달려도 능히 지탱할 수 있는 강인한 목근육을 소유한 강철의 히로인 라푼첼의 이야기를(...어?)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볼트'를 연출한 바이런 하워드 감독, 거기에 '미녀와 야수', '알라딘', '포카혼타스'의 음악으로 아카데미 상을 3개나 받은 알란 메켄이 음악을 담당했습니다.


제임스 카메론이 제작자로 참여해서 화제가 되었던(하지만 감독은 어디까지나 앨리스터 그리어슨) '생텀'도 개봉. 이 작품은 각본가인 앤드류 라이트가 수중동굴을 탐험하다 목숨을 잃을 뻔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이야기라고 하는데 미지의 해저동굴 탐험에 나선 다이버들이 갑자기 들이닥친 열대폭풍에 휩쓸려 해저 동굴에 갇히게 되고, 수중 미로와 거친 물살과 싸우면서 생존의 탈출구를 찾아나서는 과정을 그리고 있죠. 개인적으로도 해저 동굴이라는 배경 때문에 묘하게 제임스 카메론의 '어비스'를 연상케 되어서 조금 기대하고 있었는데 북미에서는 평도 흥행도-_-; 생각해보면 이름난 감독이 제작자로 참여해서 감독은 누군지 모르겠지만 하여튼 기대감을 갖게 만든 뒤에 영화까지 좋아서 흥했던 케이스로 '디스트릭트9'이 있었는데(분명 감독은 닐 블롬캠프였는데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피터 잭슨이 감독인 줄 아는;) 이쪽은 그런 좋은 성공사례로 남진 못할 것 같습니다.


'고스트 버스터즈' 1, 2편, 그리고 아는 사람은 아는 '겁나는 여친의 완벽한 비밀'의 이반 라이트만 감독, 나탈리 포트만, 애쉬튼 커처 주연의 '친구와 연인 사이'도 개봉. 서로 대충 눈맞으면 하룻밤 자는 생활을 하던 두 남녀가 조금씩 서로에게 끌리면서 진짜 연인 사이가 되어가는 이야기로 당연하다면 당연하게도 19금. 나탈리 포트만이 요즘 워낙 상승세라 우리나라에서도 좀 될지도?


'이고르와 귀여운 몬스터 이바'는 이미 북미에서는 2008년에 개봉해서 흥행에서 재미 못본 애니메이션인데 이제야; 감독인 안소니 리온디스는 디즈니의 흑역사쯤 되는 비디오용 후속작들 중에서 '릴로 & 스티치2'를 만든 적이 있고 존 쿠삭이 주연 성우로 참전. 가상의 나라 말라리아 왕국에서 사는 과학자들의 조수 이고르가 사악한 과학 품평회에서 우승해서 도시 최고의 과학자가 되길 꿈꾸고, 거대한 여자 몬스터 이바를 만들지만 그녀는 몬스터다운 사악함은 전혀 없고 품위 있고 아름다운 여배우가 되고 싶다며 연기 연습을 시작하는데...





덧글

  • SilverRuin 2011/02/08 16:09 # 답글

    지난 주 순위를 가져오시면 어떡하십니까.....가 아니고 이번주네요?
    정말 개봉 영화가 적긴 적었네요;
  • 로오나 2011/02/08 16:22 #

    뭐 아무래도 연휴다 보니 2주간 배틀이었죠. 조선명탐정이 제대로 흥했습니다.
  • Andrea 2011/02/08 16:30 # 답글

    조선명탐정..동생등과 같이 봤는데..보고 나오면서 동생이 한마디..
    이거 왠지 후속편 나올거 같지 않아?
    라고 했는데...정말 그럴수도 있으리라 생각되는데요~
  • 로오나 2011/02/08 16:33 #

    김명민이 후속작에도 출연하고 싶다고 말하기도 했고... 캐릭터물이니 시리즈화를 기대해볼 수 있겠지요. 무엇보다 성공했으니까요.
  • 미르누리 2011/02/08 16:32 # 답글

    라푼젤 더빙으로 봤는데도 대박 입니다 그래서 자막판으로 한번 더보려구 합니다
  • 로오나 2011/02/08 16:33 #

    저도 이번주에 볼 생각입니다. 한동안 영화를 안봤더니 보고 싶은 의욕이...
  • 미르누리 2011/02/08 16:34 #

    저는 내용도 좋지만 음악도 상당히 맘에들더군요 더빙인데도 불구 하고 말이죠 제 느낌상으론 대사와 노래 부분 성우가 다른게 아닐까 싶은..
  • jun Boy 2011/02/08 18:05 # 답글

    알란 멘켄은 아카데미상을 8개 받았어요. 살아있는 인물중 최다 수상자.
  • 로오나 2011/02/08 18:30 #

    음악 매우 기대중입니다. ...라고 하기 전에 OST나 결제할까.
  • dunkbear 2011/02/08 18:20 # 답글

    라푼젤이 디즈니의 "전래동화의 애니화" 마지막 작품이라고 하던데 유종의 미를 거두겠네요.
  • 로오나 2011/02/08 18:31 #

    그럴 듯 합니다. 뭐 요즘 디즈니가 '볼트'로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공주와 개구리'에서 클래식한 매력을 어필했으며 '라푼젤'로 한번 폭발한 느낌이라 향후도 기대하게 될 듯.
  • kiekie 2011/02/08 20:26 # 답글

    라푼젤 OST가 어떨지 궁금하군요.
    예전에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OST 음반을 모두 사곤 했었는데... ㅋㅋ
    전 "노틀담의 꼽추" OST가 참 좋았습니다만.
    이번 주말엔 라푼젤 보러 가야겠어요.
  • balbarosa 2011/02/09 01:02 # 삭제

    노틀담의 곱추라면 헬파이어가 대박이었죠. 스토리는 개판이었지만.
  • 로오나 2011/02/09 17:56 #

    저도 예전 디즈니 음반들은 다 있어요. 정말 좋았던 시절이죠.
  • hogh 2011/02/08 22:26 # 답글

    전 타운 포스터의 그 수녀 가면 보고. 이거 귀신나오는 호러물인줄. ㅋㅋ
  • 로오나 2011/02/09 17:56 #

    저도 처음에 그런 줄 알았어요.(...)
  • eigen 2011/02/08 23:40 # 답글

    걸리버 여행기는 내용이 다소 산만했어요. 그래도 잭 블랙 형의 이름값과 여러가지 패러디로 잘 나가지 않나 싶네요.
  • 로오나 2011/02/09 17:56 #

    잭 블랙이 이걸로 골든 라즈베리상 후보에 올랐죠;
  • _tmp 2011/02/08 23:55 # 답글

    조선명탐정은 패러디 위주로 꽤나 웃기면서도 끝나고 재미있었냐 하면 아리송한 게...

    근데 정말 엔딩은 완전히 속편 기대하십쇼,였죠. 뭐 이번에는 남경에서 사신이라도 조지려나.
  • 로오나 2011/02/09 17:57 #

    캐릭터 시리즈물화되기 충분한 스타일이라고 하더군요^^
  • Spearhead 2011/02/09 00:02 # 답글

    명민좌는 드디어 극장흥행에 대한 한을 풀었군요...;
  • 로오나 2011/02/09 17:57 #

    그러게요. 어째 매번 좀 그랬는데;
  • 선풍기 2011/02/09 02:48 # 삭제 답글

    "얼마전에 최화정의 파워타임 이벤트 당첨으로
    저희 회사(아이템베이)에 조선명탐정 출연진(한지민,김명민,오달수)님들이 방문했어요..
    정말 친근감 쵝오였어용.....다른 영화들도 이런 홍보 많이들 해서 일반들과 좋은 만남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많았음 좋겠어요…"
  • 로오나 2011/02/09 17:57 #

    오오, 부럽군요.
  • みなみ 2011/02/09 11:47 # 답글

    잭블랙 때문에 보는 분들이 의외로 많더라구요, 걸리버 여행기는.
  • 로오나 2011/02/09 17:57 #

    우리나라에서도 어느덧 잭 블랙이 메이저...
  • hogh 2011/02/10 00:01 #

    저도 잭블랙땜시 볼라햇죠 ㅋㅋ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