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카레와 먹부림 대행진, 홍대 카페 소스


카페에서 노닥노닥거리다가 다섯명이서 함께 밥 먹으러 간 홍대 카페 소스. 역시 여기는 일단 겉모습으로만 보면 아무리 봐도 짜장으로 밖에 안 보이는, 하지만 실제로 나오면 카레냄새가 진하게 풍기고 먹어봐도 카레인! 신기한 블랙 카레를 빼놓고 이야기할 수 없죠. 정식명칭은 100년 쿠로 카레.(10000원)


피클은 상당히 마음에 드는데, 다른 사람들도 모두 마음에 들어해서 한 접시 더 가져다달래서 우걱우걱.


새우와 브로콜리 제노바 소스의 파스타.(10000원) 파스타 중에서는 가장 평가가 좋았는데, 다른 사람들을 데려와서 먹어봐도 이런걸로 봐서 다음번에 파스타가 먹고 싶어지면 저도 이걸 먹을 예정. 맛도 적절하게 진하고 새우랑 브로콜리도 많이 들어있고.


원래는 로코모코 덮밥을 시키려고 했으니 품절되는 바람에 차선책으로 선택한 소보로 & 토마토 볶음밥.(10000원) 계란이 탐스러워서 시킨 메뉴였는데 꽤 맛있었습니다. 다진 고기가 맛을 내는 것은 그렇다 치고 계란은 비싼 것도 아닌데 왜 위에 얹어져 있는 것만으로도 이렇게 식욕을 돋구는 것일까.


이쪽은 지난번에 이어 마늘버섯 명란소스 파스타.(10000원) 지난번처럼 면이 덜 익어서 나오는 사태는 없었지만 평가는 그냥저냥. 명란을 별로 찾아볼 수 없어! 라는 것이 점수가 깎인 이유였습니다.


파이널 햄버그 스테이크를 승인한다! 치즈 함박 스테이크.(13000원) 나올 때부터 열기가 치이이익, 끌어오르면서 치즈가 걸죽하게 녹은 모양새가 실로 정의로워보입니다. 이것이 고기! 이것이 칼로리! 이것만 먹으면 느끼하니까 1000원 추가로 밥을 한그릇 시켜서 같이 먹으면 배가 빵빵해지게 먹을 수 있음.

그 다음에는 디저트 코스! 말차 계열 디저트가 많다는 점에 착안하여 말차 파르페.(7000원) 위의 말차 아이스크림이 맛있습니다.

예쁘게 데코레이션되어서 나오는 티라미스.(5000원) 여기 티라미스는 모양이 고른 타입은 아닌게 척 봐도 푹 떠서 담아주는 스타일이구나, 하는 것이 느껴집니다. 맛은 좀 거친 스타일일까나.

세트메뉴로 3000원 더 주면 음료수를 커피랑 홍차랑 과일음료 중에 고를 수 있는데, 그래서 계속 기름기 좔좔 흐르는 것들만 먹어서 좀 상큼한 게 먹고 싶어져서 애플주스를 시켰습니다. 왠지 조명 때문에 오렌지 주스처럼 보이지만 애플 주스 맞아요;

이것은 푸딩 아라모드 모플!(7000원) 역시 이 가게에서는 디저트로 모플을 먹어줘야할 것 같은 기분. 푸딩 아라모드도 좋고, 아이스크림도 좋고, 모플도 좋고! 얼씨구나 좋구나!

이것은 두 사람의 식탐이 하나로 합쳐진 결과물 더블 베리치즈 모플.(10000원) 이름 그대로 더블입니다. 실로 더블한 느낌의 이름에 비주얼. 아이스크림도 모플도 더블! 모플도 2인분이 필요해! 하지만 조금은 싸게 먹고 싶다! 라면 이거 추천할만하네요. 모플도 아이스크림도 베리치즈도 우왕!>_<

...역시 다섯명이 모여서 식사부터 디저트까지 처묵처묵하니 진짜 엄청 많이 먹은 느낌이군요. 여기 오기 전에 다른 곳에서 디저트를 처묵처묵하고 왔다는 사실 따윈 무한의 식탐 앞에 없었던 일로 치부되었을 뿐이고... 밥이랑 디저트를 한큐에 해결하고 느긋하게 노닥거릴 수 있다는 점에선 참 좋은 곳.





덧글

  • 타자와 2011/01/17 21:23 # 답글

    저렇게 검은 것이 카레일리가 없어~!

    근데 춘장이랑 함께 섞은건가요? 초콜릿은 아닐 것 같고...
  • 로오나 2011/01/17 23:55 #

    아뇨. 양파를 볶아서 저런 색을 냈다고 합니다. 먹어보면 그야말로 카레맛.
  • 해츨링아린 2011/01/17 21:29 # 답글

    오오, 카레전문점이 아니었군요.

    함박 스테이크님이 정의로워보입니다 0ㅂ0)!
  • 로오나 2011/01/17 23:55 #

    식사류도 대체로 다 괜찮은 수준.
  • 카이º 2011/01/17 21:32 # 답글

    어휴, 5명이다보니 확실히 엄청나게 푸짐하네요!
    블랙카레 너무 궁금한걸요 ㅎㅎㅎ

    모플은 델문도가 더 먼저 한 것 같지만..
    아직 둘 다 못먹어 봤어요..
    궁금해요 ㅎㅎㅎ
  • 로오나 2011/01/17 23:55 #

    블랙카레는 우와 이거 맛있어! 라기보단 역시 갭에 의한 신기함으로 먹는 녀석이죠^^
  • 창천 2011/01/17 21:47 # 답글

    으잉?! 저거 짜장 아닙니까?? 아무리 봐도 짜장인데...
  • 로오나 2011/01/17 23:55 #

    하지만 카레.
  • Uglycat 2011/01/17 22:26 # 답글

    100년 쿠로 카레라...
    100년 묵은 건가요(야)...?
  • 로오나 2011/01/17 23:55 #

    이름의 유래는... 까먹었습니다.(...)
  • 코끼리 2011/01/18 01:36 # 답글

    로오나님 제가 로오나님 블로그를 오래 몰래 눈팅 했다지만!!!!!!!, 짜장을 카레라고 속이시다뇨!!
  • 로오나 2011/01/18 21:08 #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 리지 2011/01/18 11:03 # 답글

    파스타 만원짜리 넘 맛있게 보이네요..
  • 플로렌스 2011/01/18 12:32 # 답글

    갑자기 짜장이 먹고 싶어지는 카레 사진이란;;;
  • 로오나 2011/01/18 21:09 #

    신기한 맛으로 먹는 거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