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니아 연대기3, 투어리스트 북미 개봉 첫날 성적

전작 '나니아 연대기 : 캐스피언 왕자'의 흥행부진으로(2억 2500만 달러의 제작비를 들여서 전세계 개봉수익 4억 2천만 달러 가량) 제작사에게 버림받는 일까지 겪으면서 여러 난항끝에 제작된 나니아 연대기 시리즈 그 세번째 '나니아 연대기 : 새벽출정호의 항해'가 북미 개봉 첫날인 금요일 데일리 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3555개 극장에서 개봉된 이 영화는 첫날 820만 달러의 수익을 벌어들였는데, 이 정도면 일단 주말 2천만 달러 이상의 오프닝 스코어를 기대해볼 수 있겠지만 제작비 1억 달러 이상이 들어간 블록버스터치고는 좀 위험한 시작이 되겠습니다. 현지 평을 살펴보면 평론가들의 평은 좀 갈리면서 평균적으로 어중간한 수준이지만 관객들은 그럭저럭 볼만한 판타지 영화로 평가하고 있는 듯. 하지만 아무래도 제작비도 줄고 러닝타임도 줄어서 여러가지로 어중간한 느낌으로 완성된 모양입니다.

조니 뎁과 안젤리나 졸리가 함께 나온다는 것만으로도 수많은 사람들을 두근거리게 만든 '투어리스트'는 개봉하자마자 북미의 평론가들로부터 악평의 집중포화를 맞더니 기대 이하의 출발을 보였습니다. 2756개 극장에서 개봉해서 첫날 610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데일리 차트 2위. 이 영화도, 솔직히 조니 뎁과 안젤리나 졸리의 출연료 빼면 어디에 그렇게 돈이 많이 들어갔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어쨌든 1억 달러의 제작비가 투입된, 하지만 그 많은 돈을 들인 보람은 별로 찾아볼 수 없는 블록버스터 영화인데 주말 오프닝스코어 기대치가 2천만 달러도 안되는 상황이니 상당히 난감한 출발이 아닐까. 북미 현지평은 위에 이야기한대로 평론가들은 혹평을 난사하고 있고 관객들도 좀 어중간한 평을 주고 있습니다. 역시 이 두 배우가 함께 출연한다고 했을 때 사람들이 기대할 만한 것은 전혀 존재하지 않는 영화라는 게 제일 심각한 문제. 조니 뎁과 안젤리나 졸리를 캐스팅하고 1억 달러나 들였으면 좀 돈 들인 보람이 있게 퍽퍽 투닥투닥 투두두두 탕탕탕 쿠아앙 콰콰콰쾅 하는 영화를 만들었어야-_-;


어쨌든 둘 다 북미 시작은 별로 안 좋네요. 과연 해외수익으로 만회를 할 수 있을 것인지 내일 나올 박스오피스를 기다려봐야겠습니다.






덧글

  • 알트아이젠 2010/12/12 10:09 # 답글

    뎁 형은 어째 이번에도 징크스를 못깨는 분위기군요.;;
  • 로오나 2010/12/12 16:30 #

    그러게요.
  • OuraMask 2010/12/12 10:17 # 답글

    나니아연대기는 원작이 재미있는지 뭔지는 모르겠지만 1편을 완전 왠만한 쿠소영화못지않게 재미없게 봤던 기억이 있네요. 3d라...왠지 안되는 영화를 3d로 발악해보려는 움직임이;;;
  • 로오나 2010/12/12 16:30 #

    개인적으론 2편은 재밌게 봤었습니다.
  • 유나네꼬 2010/12/12 10:21 # 답글

    나니아가 좋은가 타이탄이 좋은 가를 말하면 난 단연코 나니아에 투섬업!
    ......이긴 하지만 영화자체는 미묘했어. 하지만 3D 경우는 과하지도 않고 적절.....이지만; 3D로 만들 필요는 없어보이는 영화더라. 영화자체는 뭐 그럭저럭 볼만한 가족영화수준.
    짜증나는 사촌역으로 나오는 꼬마가 촘 귀엽더군. [그니저나, 점점 기독교적인 이야기가 많이 나오고 있어서; 거부감 있는 사람은 불편할듯;]
  • 무민 2010/12/12 13:26 #

    원작이 기독교 동인소설인데...기독교 얘기 안 나올수가 없겠죠 ㅡ_-)a
  • 유나네꼬 2010/12/12 14:16 #

    기독교 동인 소설..... 부정할 수 없습니다.
    0>-<
  • 로오나 2010/12/12 16:31 #

    타이탄과 나니아라... 뭐 2편하고 비교하면 나도 나니아. 3편은 안봤으니 모르고.

    기독교적인 이야기는 원작이 원래 그런걸. 내가 그래서 원작 조금 보다 말았고...

    2편에서도 그건 꽤 거슬렸지 개인적으론.
  • 모든것의한울 2010/12/12 11:24 # 삭제 답글

    나니아 이번에도 실패하면 차기작은 안 나오겠죠?
  • 로오나 2010/12/12 16:31 #

    그렇겠죠. 해외흥행을 볼일입니다. 제작비는 확 줄였으니...
  • 알렉세이 2010/12/12 11:31 # 답글

    잠시 후에 투어리스트 보러 갈거에요~! 어머님이 안젤리나 졸리 팬이셔서 모자가 같이 하앍하앍 하는 중입니다.ㅋ
  • 로오나 2010/12/12 16:32 #

    액션 기대 안하시도 '예쁜 졸리'만 기대하신다면 만족하실 수 있을 겁니다. 투어리스트는 그게 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영화라서.(...)
  • choiyoung 2010/12/12 11:34 # 답글

    나니아 어제 봤는데 저는 캐스피언의 실망감을 회복하고 다음 작품을 기대하게 만드는게
    아주 재미있게 봤습니다.하지만 아슬란의 등장이 적은게 불만이기도 하구요.
    3D는 그렇게 확 티가 나지는 않고 편안하게 볼 수 있게 잘 만들었더군요.
    짧은 상영시간이 짧은게 아쉬웠습니다.
    종반부의 음악은 나니아 연대기는 여기서 끝입니다라는 느낌을 받는 음악이라
    아쉬움이 느껴지더군요.

  • 로오나 2010/12/12 16:32 #

    캐스피언 때 실망하시고 3편을 좋아하셨군요. 저는 캐스피언이 재미있었는지라... 내용이 좋았냐고 하면 아니지만 비주얼적인 만족감을 준 물건이었고.

    3편은 상영시간이 특히 약점으로 지적되더군요.
  • cross 2010/12/12 12:44 # 삭제 답글

    나니아연대기3 첫날 성적이 황금나침반보다도 안나왔네요...
    이거 어떻게 되려는지...
  • 로오나 2010/12/12 16:33 #

    제작비를 확 줄였다는게 그나마 리스크를 줄인 요소긴 한데... 해외흥행에 걸어봐야할 듯.
  • 미르누리 2010/12/12 17:14 # 답글

    나니아는 1편만 보구 그뒤로 안보구 있는 반지는 책에 비하면 영화는 볼만 했는데 나니아는..ㅠㅠ 제가 가장 좋아 하는 말하는 말과 소년은 외전이라 안나올테고... 투어리스트는 왠지 두 배우가 쉬는 기분으로 만든거 같은..
  • 창검의 빛 2010/12/12 18:12 # 답글

    나니아 연대기 3편은 원작에서 몇가지 짤리거나 변경된 점이 있어서 아쉽기는 하지만,
    변경된 점은 오히려 인물의 성장을 나타내는 장치로서 훌륭하게 작용했더군요.
  • 홀리홀릭 2010/12/12 20:30 # 답글

    음..근데 나니아가 제작비를 줄여버리고 투어리스트가 생각보다 제작비가 높아서 제작비 자체는 두 영화가 큰 차이가 안 나는가 보군요; 그냥 봐서는 나니아 쪽이 훨씬 높을거라 생각했는데;;
  • SARAH 2010/12/13 16:07 # 삭제 답글

    투어리스트가 제작비 일억달러...? 주연배우 두명 출연료가 한 8천만달러쯤 되었던 걸까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