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 '시라노; 연애조작단' 입소문의 역습!

추석연휴가 끼는 바람에 새롭게 개봉되는 영화가 없고, 이전에 개봉된 영화들이 2주간, 그러나 연휴 때문에 사실상 3개의 포인트를 두고 배틀을 벌여야 했던 이 기간의 마지막 승리를 움켜쥔 것은 '시라노; 연애조작단'이었습니다. 당초 3위로 출발했던 이 영화는 인터넷의 호평과 입소문에 힘입어 꾸준히 상승세를 유지, 결국 주말 43만 1천명의 관객이 들면서 1위를 차지하고 말았습니다. 누적관객도 134만 2천명으로 이 기세면 충분히 200만을 바라볼만 하겠군요. 누적 흥행수익은 100억 4천만원.

2위는 전주 1위였던 '무적자'입니다. 주말 30만 6천명, 누적 125만 4천명이 들면서 연휴기간 내내 '시라노; 연애조작단'에 밀린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누적 흥행수익 94억 5천만원. 그러고보니 '영웅본색' 하면 왠지 다들 주윤발이 주인공이잖아? 하지만 실은 적룡이 주인공인데(...) 그 적룡이 곧 시작하는 드라마 '도망자 Plan B'에서 나오는 모양이더라구요. 이거 예고편 보고 빵터져서 미친듯이 웃었는데.

3위는 '슈퍼배드'입니다. 이것도 전주 5위에서 오히려 상승! 호평과 입소문을 타고 꾸준히 관객이 몰리고 있는 듯. 설마 전부 소녀시대팬들만 간 것은 아니겠죠?(...) 주말 28만 4천명, 누적 78만 7천명을 돌파하면서 100만 관객을 노려볼만합니다. 누적 흥행수익 75억 1천만원. 역시 3D가 주력이다 보니 관객수대비 흥행수익이 높군요.

4위는 전주 그대로 '해결사'입니다. 주말 21만 2천명, 누적 162만 2천명을 기록하면서 200만 돌파를 노리는 중. 누적 흥행수익은 121억 2천만원.

5위는 '레지던트 이블4 : 끝나지 않은 전쟁 3D'입니다. 주말관객 20만 8천명, 누적관객 99만 5천명으로 100만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습니다. 누적 흥행수익은 121억 7천만원. 아예 3D로 도배해버리고 있다 보니 관객수대비 흥행수익 엄청 높군요. 전세계적으로도 1억 5천만 달러를 돌파하면서 시리즈 중 최고의 흥행수익을 기록 중입니다.

6위는 전주 그대로 '마루 밑 아리에티'입니다. 주말관객 13만 6천명, 누적 99만 2천명을 돌파하면서 그래도 지브리는 이만큼은 한다는 저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난주에 100만 관객 돌파 어려워보인다고 썼는데 취소. 연휴기간에 꽤나 많이들 본 듯 하군요. 100만 관객 돌파는 주중으로 이루어지겠습니다. 누적 흥행수익은 70억 9천만원.

7위는 전주 8위였던 '아저씨'입니다. 주말관객 10만 2천명이 들면서... 마침내 600만 돌파! 누적관객 600만 7천명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올해의 한국영화 중 하나가 아닐까. 누적 흥행수익 454억 4천만원. 아, 그리고 '인셉션'이 아직 586만 8천명에 머무르고 있기 때문에 결국 올해 최초의 600만 관객 돌파작이 되었습니다.

8위는 전주 7위였던 '퀴즈왕'입니다. 주말관객 10만 2천명, 누적관객 52만 1천명, 누적 흥행수익 38억 1천만원. 이쪽은 저예산이라고 하니 그럭저럭 괜찮은 흥행이 아닐까 싶기도.

9위는 전주 10위였던 '캣츠 앤 독스2'입니다. 주말관객 3만 2천명, 누적관객 9만 8천명, 누적 흥행수익 7억 3천만원.

10위는 전주 9위였던 '그랑프리'입니다. 주말관객 2만 8천명, 누적관객 15만 6천명, 누적 흥행수익 11억 4천만원. 그래도 드라마 '아이리스'로 좀 흥하는가 싶었던 김태희, 영화에서는 역시나....


이렇게 2주 3포인트 결전이 끝나고 이제 2주만에 새로운 신작들이 몰려오는군요. 이번주 신작들 중 눈길 가는 것들은...

줄리아 로버츠 주연의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가 개봉합니다. 이미 북미에서는 한달도 더 전에 개봉한 영화죠. 내용은 안정적인 직장에 번듯한 남편에 맨해튼의 아파트까지 모든 것이 갖춰진 인생을 사는 듯했던 31살의 저널리스트. 하지만 언제부터인가 이게 정말 자신이 원했던 삶인가 의문이 생기고 밤마다 욕실 바닥에 엎드려 눈물을 쏟아내기까지 하게 되자 진짜 자신을 되찾기 위해 이혼하고 여행을 떠난다는 이야기. ...31살에 가족이고 생활이고 다 버리고 자아찾기 여행을 떠난다니 질풍노도의 청소년기가 꽤 늦게 찾아오는 느낌. 뭐 요즘이야 10대든 20대든 30대든 40대건 간에 현대인이 자기 생활에 치여서 살아가다가 불현듯 찾아오는 이야기를 통해 내면의 성장을 이루는 이야기가 많죠. 어쨌든 그렇게 모든걸 내팽개치고 1년간의 여행을 떠난 주인공은 이탈리아에서 신나게 처묵처묵 코알랄라를 외치고 인도에서 뜨겁게 기도하고 발리에서 자유롭게 사랑하는 동안 진정한 행복을 느끼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는 이야기. 북미 흥행은 그럭저럭, 평은 영 좋지 못한 곳에 맞은 느낌?

코미디물 '방가? 방가!'도 개봉. '달마야, 서울가자'의 육상효 감독, 김인권 주연. 낙방의 달인인 주인공이 동남아 근로자들을 닮았다는 충고를 듣고 부탄 사람 방가로 위장취업을 하는 이야기.(...)





덧글

  • 역설 2010/09/28 17:11 # 답글

    방가방가~
    개그인데 씁쓸한 현실이 잘 드러났다는 평이더군요. 보러갈까나.

    시라노 아무 생각없이 봤는데 정말 좋더군요! 하지만 난 솔로일 뿐이고...
  • 로오나 2010/09/29 09:36 #

    보통 연인들끼리 보는 모양이더군요.(...)
  • dunkbear 2010/09/28 17:16 # 답글

    슈퍼배드나 마루 밑 아리에티는 추석기간 중 유일한 가족층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영화들이라서 상당한 수혜를 입은 게 아닌가 합니다. 솔직
    히 그랑프리나 고양이/개는 그다지 매력적이지는 않죠... ㅎㅎㅎ
  • 로오나 2010/09/29 09:36 #

    타이밍이 좋았다는 느낌이네요.
  • eigen 2010/09/28 18:49 # 답글

    마루밑 아리에티는 가족단위 손님이 대부분이더군요. 슈퍼배드는 저혼자 봤다는...(브랜드 극장 아님)
  • 로오나 2010/09/29 09:37 #

    슈퍼배드 제가 볼때는 꼬꼬마 친구들이 많았죠^^
  • savants 2010/09/28 19:33 # 답글

    시라노는 정말 입소문이 엄청나서 의외로 롱런할듯.. 날씨도 쌀쌀하니 더 그런가?
  • 로오나 2010/09/29 09:37 #

    초반에 터지는 영화보다 롱런하는 영화가 장기적으로 강하죠. 어쨌든 몇주간 계속 차트에서 좋은 성적 보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 Skullist 2010/09/28 20:10 # 답글

    ........좀 잘못된 생각일진 몰라도 지브리작품은 진짜 일본 내에서 관객 10만 이하도 못찍고
    피좀 봐야 하야오가 제정신 차릴꺼라는 생각해봅니다 ㄱ-
  • 디온 2010/09/28 21:52 #

    근데 아리에티는 하야오 할배 작품 아닐텐데요
  • 띵까 2010/09/28 22:57 # 삭제

    하야오 작품이라고 봐야죠.
    지브리 스튜디오는 그냥 공장입니다.
    하야오가 원하는 애니메이션을 찍어내기 위한 공장.
  • 로오나 2010/09/29 09:38 #

    아리에티는 또 나름대로 좋았다고 생각하는데... 뭐 지브리 작품은 어느 시점 이후로는 어딘가 뭔가 빼먹은 듯한 부족함이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브리만이 만들 수 있을 것 같은, 그런 느낌의 작품들이 이어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어쨌든 전 포뇨를 와방 좋아해요.(웃음)
  • YSW 2010/09/28 23:47 # 삭제 답글

    ...퀴즈왕은 보고 왔는데 상당한 괴작이라 느껴지더군요...분명 재미없는 건 아니고 시간도 잘 갔는데 중간에 뚝 끊어진 느낌도 드는데다가 초반 부분이 약간 늘어지는 느낌이 들어서요. 아마 내년 설이나 추석때 TV에서 틀어주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로오나 2010/09/29 09:38 #

    괴작인가요^^;
  • 몽몽이 2010/09/29 06:28 # 답글

    솔까말 시라노 = 이민정빨
    아니라면 이민정 대신 김태희를 세워보삼 (아 생각만 해도 망작의 현기증이...)
  • 로오나 2010/09/29 09:39 #

    영화에서 어느 배우가 흥했는데 걔 빼면 아무것도 아니야...라는 것은 좀 이상한 평가가 아닐까요^^; 물론 진짜 영화 자체는 영 꽝인데 그 배우만은 볼만했다인 것도 있긴 하지만.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