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카페 자리 분위기 끝내준다 - 부천 오렌지 바바

일 때문에 부천에 갔다가 후배가 '한번 가보고 싶은 카페가 있다'면서 데려간 곳. 자리가 편하고 사람들이 많은 곳이었는데, 그중에서 이렇게 뭔가 엄청 재미있는 자리가 있었습니다. 우와, 저 원서들이 그득그득 꽂혀있는(것으로 위장된) 벽에 저 스탠드! 저 의자! 게다가 커튼도 닫고 밀담을 나누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도 있어! 전 한눈에 이 자리에 반해버렸습니다. 와하하하핫, 이거 뭔가 무지 재밌다! 끝내주잖아>_<

참고로 커튼 닫고 보면 요런식으로 되어있어요. 벽에 진짜 책이 꽂혀있었으면 그건 진짜 전설 오브 레전드였을 것 같지만 어차피 꺼내보지도 않을 원서, 이런 페이크 인테리어도 상당히 재미있는 구석이 있습니다. 무척 맘에 들어요. 우리 동네에 이런 카페가 있었으면 매일 같이 죽치고 여기서 글을 썼을 텐데! 혼자서 자리 잡고 커튼 닫아놓고 글쓰기에 최고의 환경인데!

입구 쪽에는 케익들이 전시되어있는데, 여기는 기본적으로 음료를 시키면 케익을 한조각 같이 주는 스타일의 가게입니다. 가격은 4~7천원 정도로, 이런 세트구성이라는걸 생각하면 상당히 저렴한 편. 사실 저는 음료만 저 가격이라고 해도 이 자리에 반해서 오고 싶을 것 같지만요.

음료는 생과일 주스 시리즈에 얼마 전에 요츠바랑! 9권에서 본 바나나 주스(6000원)가 있길래 고민하다가 이걸 시켰습니다. 전 사실 바나나 우유나 바나나 쉐이크는 먹어본 적이 있어도 바나나 주스는 먹어본 적이 없거든요. 바나나 주스라니 도대체 어떤 맛이지? 하는 궁금증을 참을 수가 없었어요. 그리고 온 것을 마셔봤더니 빨대로 빨아마시기 난감할 정도로 걸죽하더군요=ㅂ=; 먹어보고 난 감상은 우유를 넣어서 좀 더 부드럽게 마실 수 있는 바나나 우유가 바나나 주스보다 보다 발전된 형태 같구나, 하는 것이었습니다. 후배는 심플하게 아메리카노.(4500원)

케익은 초코 무스와 까망베르치즈. 둘 다 부드럽게 녹는 것이 특징. 맛은 적절하게 맛있었습니다. 전 빵이 씹히는 것보다는 무스류 케익이 좋더라고요. 살살 녹는 게.

반역자의 밀담(?)을 나눈 다음 나오다 보니 입구에 이런 커다란 인형이 건방지게 누워서 '훗. 따, 딱히 잘 가라고 전송하려고 여기 이렇게 누워있는 것은 아니야!'하고 있었습니다.(...)

위치는 부천역에서 나오면 바로 보여요. 부천역 광장에서 왼쪽에 위치. 다음번에도 부천역에 오면 여기로 갈 듯하군요. 자리는 너무너무너무 마음에 들었고 가격대성능비도 굉장히 좋은 카페라. 우리 동네에 이런 카페 하나 있으면 얼마나 좋아, 흑흑흑ㅠㅠ





핑백

  • 13월의 혁명자 로오나의 仙夜餘談 : 키리쉬, 초코무스, 자몽에이드, 체리에이드 2010-07-10 22:26:42 #

    ... 장소는 부천역 오렌지 바바. 이곳은 지난번에도 한번 소개한 적이 있는, 사진에 보시다시피 뭔가 끝내주는 분위기의 좌석이 있는 곳인데(당시 포스팅) 오랜만에 다시 가니 그런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위층이 꽉꽉 차버려서 그냥 편안한 소파가 매력적인 아래층의 창가자리로 안내되었습니다. 자리도 편하고 ... more

덧글

  • 미르누리 2010/03/04 22:07 # 답글

    와아 좋네요 부천쪽 가게 되면 이용해 보아야할듯한...
  • 로오나 2010/03/04 22:47 #

    네. 근사해요. 동네에 있으면 매일 저기 가서 글쓰고 싶어지는 그런 곳입니다
  • 比良坂初音 2010/03/04 22:20 # 답글

    오호~ 진짜 분위기 괜찮네요~_~
  • 로오나 2010/03/04 22:47 #

    중세 귀족의 반역자의 밀담을 나누는 기분을 맛...(어이)
  • 토묘 2010/03/04 23:02 # 답글

    ......왜 제가 아산으로 시집오니까 이런 곳이 생기는거죠!!!!!!!
    ㅠㅠ 크앙;ㅁ;
  • 로오나 2010/03/05 00:51 #

    세상은 언제나 머피의 법칙♪
  • 치노 2010/03/04 23:09 # 삭제 답글

    ....숨겨왔던 나~의 수줍은 마음모두~네게 줄게~(응?)
  • 2010/03/05 00:44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오나 2010/03/05 00:51 #

    출판사가 거기 있거든요.(...)

    그외에도 예전 살았던 역곡에 친구가 살아서 종종 갑니다.
  • コピ-ガ-ド 2010/03/05 01:11 # 답글

    멋지군요.. 마치 고서점에 있는 듯한 기분이..(!!?)
    어쩐지 가볍게 책 한 권 정도는 들고 가 줘야 할 것 같은 분위기에요.
  • 로오나 2010/03/05 16:18 #

    아주 좋아요. 이런 자리만 있는 것도 아니고 트인 자리들도 있고요
  • silever 2010/03/05 01:33 # 삭제 답글

    부천 자주오시나 봐요, 막상 저는 부천사는데 뭐 이러다할 카페를 가는 일이 없군요.
  • 로오나 2010/03/05 16:18 #

    일하고 친구 때문에 종종 갑니다
  • 옥이 2010/03/05 09:32 # 삭제 답글

    저두 부천에 살아요...
    부천역에 있는 곳이군요..
    아이엄마는 가기 불편하지요....
    나중에 친구만나면 가봐야겠어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로오나 2010/03/05 16:19 #

    아이 데리고 갈만한 곳은 확실히 아닌 것 같기도 하군요^^;
  • 뽀글 2010/03/05 10:16 # 삭제 답글

    정말 이쁜카페인데요^^
    저희동네도 이런곳이 있는지 찾아봐야겠는데요^^
  • 로오나 2010/03/05 16:19 #

    좋은 곳이에요. 인테리어의 승리입니다.
  • 네바고양이 2010/03/05 10:37 # 삭제 답글

    저는 맨 마지막사진 vos 박지헌씨 사진이 더 눈에 들어오네요..ㅎㅎㅎ

    정말 분위기 좋은 카페네요 ^^
  • 로오나 2010/03/05 16:19 #

    저도 찍어놓고 나서 웬 연예인 사진이 눈에 띄네... 라고 생각했습니다. 누군지는 몰랐지만요;
  • 모든것의한울 2010/03/05 15:50 # 삭제 답글

    저 인형 왠지 건방져 보인다고 생각 되는 건 저뿐인가요?[....]

    누워 있어서 그런가? 음..
  • 로오나 2010/03/05 16:19 #

    실제로 건방져보여요.(...)
  • 카이º 2010/03/05 16:41 # 답글

    헉, 분위기 정말 끝장나네요!
  • 로오나 2010/03/05 18:04 #

    역시 카페는 자리가 중요하죠!(커피맛이랑 디저트맛은?)
  • 뀨뀨 2010/03/05 16:51 # 답글

    와.. 정말 방해받지 않는 공간! ^^
  • 로오나 2010/03/05 18:04 #

    좋은 곳이었습니다. 인터넷도 잘 잡히고.
  • RedRum 2010/03/05 18:34 # 답글

    besco에 자주 갔었는데 바로 옆에 이런 곳이 생겼군요(부천 살면서 왜 몰랐지...?!) 한 번 가 봐야겠네요. 돈 있으면(...)
  • 로오나 2010/03/05 19:51 #

    부천 쪽엔 피네 타입이 유행인 것 같기도 하고요^^;(베스코도 그런 타입이었고)
  • Ragna 2010/03/05 23:18 # 답글

    인천 구월동에도 이 곳이랑 비슷한 분위기의 카페가 있어요..ㅎ 아쉽게도 책을 이용한 페이크 인테리어는 없지만^^;
  • 로오나 2010/03/05 23:22 #

    방 분위기를 내주는 카페들이 제법 있죠^^
  • 2010/03/06 01:32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오나 2010/03/06 02:36 #

    맞습니다^^;
  • 일곱씨앗 2010/03/07 18:20 # 답글

    ㅋㅋㅋ 맞아요..괜히 진짜 책 썻다가는 먼지만 쌓이고..책벌레 생기고..;ㄷㄷㄷㅋㅋㅋ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