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먹었다! 소문의 리치몬드 슈크림!

이, 이것이 그 전국구급 명성을 가진 리치몬드의 주력무기 중 하나라는 슈인가! 그런건가! 개당 1300원이나 하지만 오후에 가면 이미 순식간에 동나서 구경하기도 어렵다는 그 슈크림을 오늘 만난 지인이 사와서 드디어 맛볼 기회를 얻게 되었습니다. 오오, 슈크림을 사랑해 마지 않는 자로서 어찌 이런 기회를 마다하겠는가! 이것은 숙명이다! 나는 이 슈크림과 승부를 내야만 한다!(야)
예쁜 포장을 한꺼풀 스슥 벗겨서 다시 한겹의 포장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개별로 포장해주는 점이 꼼꼼하네요. 하긴 개당 1300원인걸. 게다가 보통 이 사이즈 슈크림이라고 하면 빵 부분(?)이 어느 정도 단단하게 모양을 잡고 있는 느낌인데 이거... 포장 너머로 만져지는 느낌이 엄청 부드럽다? 아니 몰캉몰캉하다고 해야 하나?
드디어 마지막 포장을 벗기고 그 모습을 적나라하게 드러난 리치몬드 슈크림. 음. 확실히 이거 굉장히 말랑말랑해서 조금만 힘주면 안에 있는 무언가, 분명 액체상태일 슈크림이 팍 터져나올 것 같은 그런 느낌이 듭니다. 이거 신기하네. 이런 느낌의 슈도 있었나?
한 입 슥 베어물고 보면 정말 안에는 슈크림이 가득가득! 엄청난 양의 슈크림입니다. 큼지막한 사이즈의 빅 슈를 좋아하지만 그것도 속에 들어있는 슈크림의 양은 이것과는 비교도 되지 않아요. 당장이라도 슈크림이 삐져나올 듯, 그야말로 꽉꽉 채워넣은 부드러운 슈크림을 얇은 빵 부분(?)으로 감싸놨다는 느낌이네요. 이러고도 쉽게 젖어서 찢어지거나, 한입 베어물 때도 다른 곳이 터져나오거나 하지 않다니 참으로 신기한 일입니다.

맛은 두말할 필요 없어요. 한입 베어무는 순간... 아아! 행복해졌습니다. 슈크림이다. 한동안 부족해졌던 슈크림분이 채워지고 있어! 이 풍부한 슈크림의 맛은, 그리고 이 풍부한 양은 다른 슈크림과는 비교할 수 없는 레벨. 1300원이 비싸다고 하는 것은 말이 되지만 1300원이 비싸다고 하는 것은 말도 안 되는 소리다!(뭔 소리야?)

정말 좋았습니다. 가격이 좀 비싸긴 하지만 종종 사먹고 싶어요. 홍대에 일찍 올 때는 한번씩 노려봐야겠습니다. 이거 정말 제 취향을 정조준해서 무차별 사격해버린 것 같은 느낌이에요. 제기랄. 이 승부는 내가 졌어. 완전 반해버렸어요ㅠ_ㅠ

하지만 일반적인 슈를 좋아하는 사람한테는 다소 사도로 느껴지기도 하는 듯. 슈 부분이 무슨 유부초밥 같은 질감으로, 안에 있는 슈크림을 감싸고 있을 뿐이라니 납득할 수 없어! ...하고 말이죠. 일본인들도 먹어보곤 도대체 어떻게 만든 거냐고 놀란다는군요. 하지만 전 슈의 본분은 슈크림을 옮기는 것이라 생각하는 슈크림 지상주의자(...)인 관계로 이 형태야말로 정말 근사하다고 생각합니다. 난 리치몬드 슈크림 찬성일세!





덧글

  • 잠본이 2009/06/13 00:04 # 답글

    유부초밥(...)
  • 로오나 2009/06/13 14:40 #

    잠본이 // 이름하여 유부슈크림!(야)
  • 호랑 2009/06/13 00:05 # 답글

    우우 슈크림 이거슨 늦게 가면 없다는 그 슈크림 ㅠㅜ
  • 로오나 2009/06/13 14:40 #

    호랑 // 엄청 빨리 동나죠
  • 청하 2009/06/13 00:05 # 답글

    바닐라빈이 박혀있는 건 좋지만 전 좀더 덜달고 덜느끼한 슈가 좋아요:D
  • 로오나 2009/06/13 14:40 #

    청하 // 청하냥은 슈크림의 로망을 몰라요! 슈크림 팬으로서 자각이 부족해!(...)
  • 루시엔 2009/06/13 00:17 # 답글

    저도 이거 짱 좋아해요>_<
  • 로오나 2009/06/13 14:40 #

    루시엔 // 스위트~ 킹왕짱!
  • 해츨링아린 2009/06/13 00:26 # 답글

    ...오... 오오오... 오오오오오..... 맛있겠다 ;ㅍ;!!!!!!!!
  • 로오나 2009/06/13 14:41 #

    해츨링아린 // 맛있음. 엄청.
  • 역설 2009/06/13 00:35 # 답글

    헉 슈크림이 저렇게 많이 차있는 건 본 적이 었는데 말이지요. 헙..
  • 로오나 2009/06/13 14:41 #

    역설 // 아 이거 진짜 행복의 스톰임.
  • SoulLoss 2009/06/13 00:44 # 삭제 답글

    ...생긴것 자체가 범죄다 못해 흉기네요 -_-;
  • 로오나 2009/06/13 14:41 #

    SoulLoss // 한방에 떡실신.
  • TokaNG 2009/06/13 00:58 # 답글

    학! 저 많은 슈크림!!
    엄청 달아보이네요.;ㅅ;
  • 로오나 2009/06/13 14:41 #

    TokaNG // 당도는 생각보다 그렇게 높진 않아요. 하여튼 이건 킹왕짱.
  • 링캣 2009/06/13 01:00 # 답글

    저는 원래 바삭한 슈 껍질보다는 부드러운 슈 껍질이 진리라고 생각해 왔기 때문에 흔히 사먹게 되는 바삭바삭한 느낌의 슈는 불량식품<-이라고 생각합미다-ㅇㅅㅇ/ 근데 다들 저렇게 부드러운 껍질의 슈는 드셔보신 적이 없나요??;ㅁ; 전 바삭한것보다는 부드러운게 훨씬 좋은데;ㅅ;
  • 로오나 2009/06/13 14:42 #

    링캣 // 저건 일본인들도 사도라고 부르는^^; 뭐 저는 와방 맘에 들었지만요.
  • 앙탈 2009/06/13 01:34 # 답글

    슈크림 슈크림 슈크림림
  • 로오나 2009/06/13 14:42 #

    앙탈 // 림림림!
  • 지나가는人 2009/06/13 03:18 # 삭제 답글

    바로 나온거 드시면 껍질이 그렇게 얇게 가라앉진 않았더랍니다.
    그러나 언제 나오는줄 알고 기다렸다 사먹겠느냐는...;;;;
  • 로오나 2009/06/13 14:42 #

    지나가는人 // 아니 그 타이밍은 잡기가;
  • 카이º 2009/06/13 10:10 # 답글

    어익후 입이 마비될거같은 ㄷㄷㄷㄷㄷㄷ
  • 로오나 2009/06/13 14:42 #

    카이º // 한방에 행복감으로 녹아내림
  • 따뜻한 2009/06/13 10:18 # 답글

    윽 맛있겠다
  • 로오나 2009/06/13 14:42 #

    따뜻한 // 맛있어요. 엄청.
  • 이네스 2009/06/13 10:37 # 답글

    허억. 맛있어보이는군요.
  • 로오나 2009/06/13 14:42 #

    이네스 // 맛있어요. 와방.
  • 청섭 2009/06/13 13:57 # 답글

    이거 두 개 먹었다가 토할뻔(..) 이거 먹을 땐 꼭 하나로 만족합시다;;;
  • 로오나 2009/06/13 14:43 #

    청섭 // 마치 크리스피 크림 도넛의 법칙 같군요.(...) 하지만 전 두개도 문제없을 듯.
  • ID 2009/06/13 15:28 # 삭제 답글

    지방인으로, 약 5년전에 서울 올라가서 얻어먹어보고는 그 맛을 잊지 못해 그 가게이름을 몰랐던 것이 정말 한이었는데 TT 지금까지 그 맛과 슈프림의 퐁무퐁무한 느낌을 기억하며 입맛만 다시고 있었는데 ㅠㅠ
    이렇게 이글루스에서 보게되네요!! 우와 감격TT!!!
    주인장분께 괜히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TTTTTT
    아아 이글루스 다니길 잘했어 TTT
  • 로오나 2009/06/13 20:59 #

    ID // 아니 그런 추억의 에피소드가!
  • T D 2009/06/13 16:58 # 답글

    ㅠ.ㅠ 3년전인가...9백원에 사먹었던걸로 기억했는데 많이 올랐네요.
    저 가득찬 슈크림ㅠㅠㅠㅠㅠ간만에 보니 정말 먹고싶어요ㅠㅠㅠ
  • 로오나 2009/06/13 21:00 #

    T D // 언제나 우리 수입 빼곤 다 오르죠.(...)
  • 잠자는코알라 2009/06/13 18:25 # 답글

    앜! 저도 찬성이에요! -_-;
  • 로오나 2009/06/13 21:00 #

    잠자는코알라 // 저건 진리임!
  • 도리 2009/06/14 09:14 # 답글

    크으... 한번 찾아먹어보고싶군요. 우리나라에도 저런 것이 있다니!!!
  • 로오나 2009/06/14 18:51 #

    도리 // 이것이 바로 선량함.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