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 '쌍화점' 2주 연속 1위!

전주에 이어 '쌍화점'이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혹평에 시달리고 있긴 하지만 일단 여성관객들의 호응도가 높은데다가 관을 많이 잡고 있어서 그런가 꾸준히 흥행하는군요. 주말관객 51만 9408명, 누적관객 244만 362명. 누적 흥행수익 165억원 가량으로 흥행은 아주 잘 하고 있네요. 100억원의 제작비를 회수하려면 앞으로 40억 정돈 더 벌어야할 텐데 그 정돈 문제없어 보이죠?

2위 역시 전주와 똑같이 '과속스캔들'이 차지했습니다. 정말 기세가 멈추질 않는군요. 주말관객 41만 7726명, 누적관객 583만 7552명으로 600만명 돌파를 코앞에 두고 있습니다. 주중에는 확실히 돌파하겠죠. 누적 흥행수익은 380억원을 돌파. 이것도 400억원은 넘어가겠군요. 얼씨구나 대박이로세! 참고로 한국 역대 영화 TOP 10에 진입하느냐 마느냐로 말이 많은 이 영화가 넘어야할 산은 621만명 기록의 '쉬리', 661만명 기록의 '미녀는 괴로워' 그리고 684만명 기록의 '타짜'입니다. 과연 진입할 수 있을지 없을지 모르겠네요.

3위는 새롭게 순위에 진입한 '마다가스카2'입니다. 세계적으로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작품이고 우리나라에서도 1이 상당히 인기를 끌었었습니다만 첫주 성적이 좀 기대 이하군요. 직접 보니 꽤 재미있던데 말이죠. 스크린을 잘 못잡아서 그럴까요?(디지털관 찾기가 어렵던데) 456개관에서 개봉, 주말관객 38만 3204명, 누적관객 44만 7051명을 동원했습니다. 흥행수익은 27억원 가량.

4위는 '트랜스포터 : 라스트 미션'입니다. 높은 흥행은 기대 안했던 작품이긴 합니다만 역시 제이슨 스타뎀답게 어느 정도는 먹고 들어가줍니다. 주말관객 34만 4498명, 누적관객 41만 5774명을 동원했고 흥행수익은 27억원 가량.

5위는 전주 3위였던 '볼트'입니다. '마다가스카2'보다 오히려 디지털 쪽 점유율이 높은 작품입니다만 아무래도 2주차가 된데다가 더빙이 메인이라 그런지 힘이 떨어지네요. 주말관객 9만 6557명, 누적관객 62만 7839명으로 이대로는 100만명도 힘들 것 같기도-_-; 저는 수작이라고 생각하는지라 여러모로 아쉬운 성적입니다. 그러게 자막판 점유율 좀 늘려주지_no 흥행수익은 42억원 가량입니다.

6위는 전주 4위였던 '예스맨'입니다. 이 영화도 정말 꾸준히 흥행하고 있습니다. 주말관객 8만 7584명, 누적관객 122만 2674명입니다. 흥행수익은 81억원 가량.

7위는 '디파이언스'입니다. 다니엘 크레이그가 학대받는 유대인을 지키는 영화로 관수가 적은 탓도 있지만 아무래도 요즘 상황에 흥행할 영화는 아니었던 것 같군요.(뭐 툭 까놓고 말해서 전 흥행하지 않길 바라기도 했습니다) 그래도 영화 자체의 완성도에 대한 평은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만... 201개관에서 개봉했고 주말관객 7만 7341명, 누적관객 9만 1504명을 동원했습니다. 흥행수익은 6억원 가량.

8위는 전주 5위였던 '벼랑 위의 포뇨'입니다. 이제 슬슬 끝물이네요. 완전히 내리기 전에 더빙판으로라도 한번 더 보러갈까 말까 고민중입니다. 주말관객 5만 225명, 누적관객 145만 4475명, 누적 흥행수익은 91억원 가량입니다. 200만 돌파 좌절은 그렇다 치고 150만 명도 살짝 힘들어보이는게 안타깝군요. 넘어갈 줄 알았는데요.

9위는 전주 6위였던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입니다. 이건 첫주부터 계속 포뇨하고 붙어있네요^^; 주말관객 4만 942명, 누적관객 138만 996명, 누적 흥행수익은 89억원 가량입니다. 이번달 말에는 브랜든 프레이저 주연의 블록버스터 판타지 '잉크하트'가 개봉을 기다리고 있죠.

10위는 전주 7위였던 '지구가 멈추는 날'입니다. 놀랍게도 전세계 2억 달러 이상의 흥행수익을 올리며 선전하고 있습니다. 이건 역시 키아누 형님의 파워? 주말관객 1만 5045명, 누적관객 156만 8177명, 누적 흥행수익 103억원 가량입니다. 포뇨가 이 영화한테 지다니_no

덤으로 11위는 잭 블랙 주연의 '비카인드 리와인드'가 차지했습니다. 주말관객 1만 3878명, 누적관객 1만 7149명, 흥행수익은 1억원 가량. 109개관에서 개봉했으니 애당초 흥행을 기대할 수는 없었겠지요;

12위는 '뮤턴트 : 다크에이지'가 차지. 이 영화 도대체 어쩔까 생각했는데 결국 안 보는 쪽으로 마음을 굳혔습니다; 뭐 나중에 비디오나 DVD로는 볼지도 모르겠는데; 주말관객 1만 3019명, 누적관객 1만 5978명, 흥행수익 1억원 가량인데 보아하니 개봉관수는 118개로 '비카인드 리와인드'보다 많았네요.

이번주 개봉작 중에는 정말로 관심 가는 것이 없네요. 극장 가서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영화는 없고... 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건 일단 무조건 흥행은 하겠다 싶은 작품이 단 하나 있으니 그것은 바로!
이 작품'탑 블레이드 더 무비!' 오늘 극장에서 예고편을 봤는데 초딩방학의 임팩트로 '메이플 스토리'가 28만 동접을 찍으며 던파, 와우, 아이온을 전부 듣보잡 취급하고 있는 지금 꼬꼬마 관객들의 환호성을 받을 수밖에 없는 작품이 아닌가 싶군요. 얼마나 흥행할지는 좀처럼 감이 안 잡히지만 그래도 '케로로 VS 케로로 천공대작전'만큼은 흥행을 기대해볼만 할지도? 도대체 왜 애들이 모여서 팽이치기를 하면 고대의 악령이 깨어나는지는 도무지 알 수 없지만 원래 이런건 따지는 사람이 나쁜놈이죠.(...)


덧글

  • 바른손 2009/01/13 20:03 # 답글

    저도 이번 주에야 과속스캔들 보고 왔는데, 정말 좋더군요.억지웃음이나 쥐어짜내는 것도 없고 자연스러운 웃음 :)

    700만명이 가능했음 좋겠어요.
  • 로오나 2009/01/16 18:38 #

    바른손 // 오버하지 않는 절제됨이 미덕인 영화죠.
  • 아레스실버 2009/01/13 20:22 # 답글

    역시 웃음이 필요한 시대라니까. 쌍화점 축하. 근데 요즘 왜 내 블로그에 덧글 안 다냐. 반항이야?
  • 로오나 2009/01/16 18:38 #

    실버 // 아니 그냥 귀찮아서.(...)
  • SoulLoss 2009/01/13 20:32 # 삭제 답글

    흠....... 뭐랄까 땡기는게 없군요...
    (아. 하지만 현재 마음속 예약 영화는 워낭소리가 1위로군요.)
  • 로오나 2009/01/16 18:38 #

    SoulLoss // 워낭소리는 요즘 화제죠. 근데 미안하다 독도야도 화제였다는걸 생각하면 독립영화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란=_=;(뭐 저도 솔직히 안보러갈 사람이지만)
  • dunkbear 2009/01/13 21:04 # 답글

    볼트는 보신 분들 사이에서 호불호가 좀 갈리는 것 같더군요. 마다가스카르2는 개봉시기를 잘못 잡은게 아닌가 합니다. 12월 연말을 노렸어야 하는게 아니었나. 특히 지난주부터 추위가 거세진 것도 마이너스가 아닐까 추측되네요. 날씨 추우면 부모들이 애들 데리고 나오기 어려워하지 않나 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실제는 어떤지 몰라도... ^^;;;;
  • 로오나 2009/01/16 18:39 #

    dunkbear // 슈퍼독 이야기였으면 좋았을 것 같다는 의견도 많은 것 같습니다. 애들한테는 그편이 좋았을 것 같기도 하고. 하지만 그것보다 훨씬 성숙한 이야기라 높은 평을 주고 있습니다.
  • TokaNG 2009/01/13 23:01 # 답글

    아아~ 보영양을 한번 더 보러갈까..;ㅁ;
  • 로오나 2009/01/16 18:39 #

    TokaNG // 보세요. 박보영은 소중하니까요!
  • 한양댁 2009/01/13 23:20 # 답글

    마지막 줄의 [원래 이런건 따지는 사람이 나쁜놈이죠.(...)]에 눈물이 납니다. 아이 덕분(...)에 저 영화도 봐야만 하고...어흐흐흑....
  • 로오나 2009/01/16 18:39 #

    한양댁 // 아니 저런. 감상포스팅 기대하겠습니다.(...)
  • 리하이트 2009/01/14 12:05 # 답글

    역시 조인성과 주진모 투톱에 여심은 녹아나는 건가요!?
    과속 스캔들 꾸준히 흥행이군요 개인적으론 과속스캔들 TOP10안에 들었으면 좋겠는데 ^^
    그나저나 브렌든 프레이저는 판타지 영화와 항상 함께 하네요 ㅎㅎ
  • 로오나 2009/01/16 18:40 #

    리하이트 // 일단 벗으니까요.(..............) 브랜든 프레이저는 이제 완전히 어드벤처 전문으로 굳어졌단 느낌이죠;
  • 배트맨 2009/01/14 14:10 # 답글

    <쌍화점>이 혹평 속에서도 이주일만에 250만명을 찍고 있군요. 참 불가사의한 일입니다. 마땅히 경쟁할만한 작품이 없었던 것도 흥행에 큰 플러스 요소였던 것 같고요. 언론 기사에서 손익분기점이 340만명이라고 하는 것 같던데요.. 이번주의 라인업은 정말 별 볼일 없으니, 3주 연속은 이미 맡아놓은 것이나 다름없네요. -_-
  • 로오나 2009/01/16 18:40 #

    배트맨 // 제가 봐도 그렇게 보입니다. 과속스캔들이 다시 1위 재탈환을 한다면 그것도 재미있을 것 같긴 한데.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