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돈부리 - 이 집 덮밥은 정말로 맛있다!

다녀온지는 좀 됐는데 이제야 포스팅. 어째 사진 정리를 미루고 미루고 또 미루다 보니; 어쨌든 돈부리의 수호신 키티냥. 이거 어디서 안파나, 하나 갖고 싶어요ㅠ_ㅠ
점심시간이라 사람이 바글바글. 줄을 서서 먹는다는건 사실 한국인에게 그리 익숙한 일은 아닌데 말이죠. 줄 잘 서는 일본인이라면 또 모를까.
사람이 다 들어가고 나면 비로소 드러나는 돈부리의 모습. 요즘 주가가 워낙 올라서 사람들이 바글바글해요. 저기 대기소(?)가 겨울용으로 개조되었다던데 담에 홍대 갈때 구경가야겠습니다. 후후후.
매일매일 특선메뉴가 있는게 마음에 듭니다. 배가 그리 고프지 않은 상태만 아니었다면 정말로 점보 에비 가츠동이 먹어보고 싶었어요. 아, 도대체 얼마나 많은 새우가 들어갔을까!;ㅁ;
이날 저는 덮밥의 기본이라고 생각하는 가츠동(6000원)을 먹었습니다. 지난번에 에비가츠동을 먹었을 때 이미 예상한 바지만 가츠동도 매우 훌륭하군요! 역시 돈까스가 얼마나 맛있느냐로 승부가 8할이 갈리는데, 역시 튀김옷이 바삭바삭하고 맛이 진해서 덮밥용으로 아주 잘 어울려요. 배가 별로 안고팠는데도 한그릇을 뚝딱 비웠습니다. 그러고보니 돈부리는 양적인 면에서도 꽤 만족스러운 곳이지요.
지난번에 제가 먹었던 에비가츠동 大(7000원)입니다. 역시 큰 새우튀김이 맛나게 올라가서 유혹적인 자태를 뽐내고 있습니다. 굉장히 만족스러웠던 메뉴지요. 이걸 먹은 모양은 워낙 소식가(라기보다 결식아동)라서 튀김만 먹고 밥을 살짝 남겼답니다. 大가 붙은 만큼 양이 제법 많아요. 그러나 中과 大의 차이는 곧 새우의 차이니 당연히 大를 선호!(콰쾅)
가끼아게동 大(8000원)입니다. 양파와 새우튀김 덮밥인데, 한입 먹어보고는 '오호!'했습니다. 다음번엔 이거 먹어볼래요. 와방 맛있잖아 이거!>ㅂ< 이것도 中과 大의 차이는 일단 새우크기부터 갈리는 듯.
마지막으로.... 어? 이거 뭐였지?(어이) 규동이었구나.(지금 메뉴판 사진에 나와있질 않다) 어쨌든 이것도 드신 모님은 만족하셨으나 기본적으로 제가 덮밥에 원하는 비주얼이 아님.

다음번 목표는 가끼아게동 大와 우나기동이다! 기다려라, 돈부리!



덧글

  • 玄月 2008/12/05 23:40 # 답글

    완전 가고 싶어요 +ㅅ+
  • 로오나 2008/12/06 11:23 #

    玄月 // 추천 가게입니다^^
  • 雪猫 2008/12/05 23:46 # 답글

    사진과 내용물을 보아하니 마지막 녀석은 규동같습니다. 저런 내용물은 규동 아니면 부타동이 대부분이니...
    ps! 텐동은 튀김계열이에요.
  • 로오나 2008/12/06 11:23 #

    雪猫 // 과연, 규동 맞네요.
  • 2008/12/06 00:29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오나 2008/12/06 11:24 #

    비공개 // 근데 이 집 메뉴판에 저렇게 설명되어있고 실제로도 새우튀김이랑 같이 나왔어.(메뉴판 사진을 보면서 포스팅해서리)
  • milly564 2008/12/06 00:34 # 답글

    아 ㅅ진을 보고 있으니 위가 괴롭네요ㅠㅠ
  • 로오나 2008/12/06 11:24 #

    milly564 // 오늘 드시러 가시는 겁니다.(...)
  • 해츨링아린 2008/12/06 01:06 # 답글

    로오나경은 테러리스트!! ㅜㅜ)!
  • 로오나 2008/12/06 11:24 #

    해츨링아린 // 제가 원래 좀 로맨틱 테러리...(끌려간다)
  • 아레스실버 2008/12/06 01:10 # 답글

    텐동과 가키아게동이 바뀌었음. 그렇지만 나는 장어를 먹었음.
  • 로오나 2008/12/06 11:24 #

    아레스실버 // 엥? 저거 텐동이라고? 다시 확인해봐야겠네. 장어는 나도 담에 노리고 있어.
  • 히카루 2008/12/06 01:44 # 답글

    에.... 가츠동 같은 경우는 소스가 너무 짜고 달기만 해서 별로 감흥이 없었어요.

    다만 에비가츠동과, 텐동, 장어의 경우는 훌륭했지요....
  • 로오나 2008/12/06 11:25 #

    히카루 // 저런. 저는 맛있었는데^^; 에비가츠동이 더 좋긴 했지만요. 장어는 저도 다음에 노리고 있답니다.
  • madamlily 2008/12/06 01:55 # 답글

    이거 뭐, 가보고 싶어도... 홍대 골목은 워낙에 미로 같아서... =ㅅ=
  • 로오나 2008/12/06 11:25 #

    madamlily // 좀 미로 같긴 하죠; 저도 설명할 자신이 좀=ㅂ=;
  • 알스 2008/12/06 03:49 # 답글

    정확한 지리를 알고싶습니다 ;ㅁ;
  • 로오나 2008/12/06 11:29 #

    알스 // 실버경의 포스팅 http://rssilver.egloos.com/1818585 를 참조하세요^^;(사실 전 설명할 자신이 없어요;)

  • 콜드 2008/12/06 06:04 # 답글

    로오나 님 때문에 체크 포스트해가게되네요. 좋은 데 알고 갑니다.

    덧: 제가 현재 미국에서 지내고 있다보니 맛집에 호기심을 가지게 되네요 ㅎㅎ
  • 로오나 2008/12/06 11:30 #

    콜드 // 오오, 미국 사시는군요. 요즘 환율 때문에 해외 계시는 분들 다 좀 힘드신 듯하던데;
  • 알트아이젠 2008/12/06 07:54 # 답글

    오, 체크하겠습니다. 정말 맛있어보이네요.
  • 로오나 2008/12/06 11:30 #

    알트아이젠 // 맛있어요>_<
  • 잭 더 리퍼 2008/12/06 10:59 # 답글

    우와 줄도 서는군요.
    일본에서 한류상품 팔아본[...] 경험상 줄이 길게 늘어섰을 경우

    한국인 - 소문듣고 왔어도 기다리기 짜증나니까 다른데 간다
    일본인 - 뭔지 몰라도 다른 사람이 서니까 나도 일단 한번 서본다

    인데말이죠;
  • 로오나 2008/12/06 11:31 #

    잭 더 리퍼 // 요즘에 와서야 생기고 있는 성향이랄까, 그런 것 같아요...라고 말하고 보니 옛날에 오장동 냉면집 같은 곳도 사람이 바글바글 줄을 서 있었군요. 다만 한국인의 경우는 '회전이 빠른 경우에 한해서'만 그런 상황을 용납하는 듯합니다.
  • SoulLoss 2008/12/06 11:11 # 삭제 답글

    대전에도 같은 이름의 식당이있는데 그곳은 해물탕&삽겹살집...
  • 로오나 2008/12/06 11:31 #

    SoulLoss // 동상이몽!?(틀려)
  • 양갱매니아 2008/12/07 09:47 # 답글

    어제 잘못된 약도 받아들곤 맴돌다가 결국 찾아 들어갔는데 대기때문에 다른곳 갔습니다 ㅜ_ㅜ
  • 로오나 2008/12/07 21:30 #

    양갱매니아 // 으음;;;;; 그, 그런 불행한;;;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movie